현재위치 : > 전국 > 태안군

‘무더운 여름, 해변으로 떠나요!’, 태안반도 해수욕장 7일 일제 개장!

7일부터 8월 18일까지 44일간 만리포·꽃지·몽산포 등 28개 해수욕장 운영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8-07-05 10:05 수정 2018-07-05 10:05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해수욕장 개장 2
서해안 대표 관광휴양도시 태안군이 자랑하는 28개 해수욕장이 7일 일제히 개장해 관광객들을 맞이한다. 사진은 만리포해수욕장의 모습.


서해안 대표 관광휴양도시’ 태안군내 28개 해수욕장이 7일 일제히 개장하고 본격적인 피서객 맞이에 들어갔다.

태안군에 따르면 7일 8개 읍·면 전역 총 28개 해수욕장이 본격 개장해 8월 18일까지 44일간 운영된다고 밝혔다.

태안반도에는 서해안의 대표 해수욕장인 만리포해수욕장을 비롯해 2017년 충남도 주관 ‘테마형 명품해수욕장 조성 사업’ 공모에 선정된 남면 몽산포해수욕장, ‘서해안 3대 낙조’로 손꼽히는 꽃지 해수욕장 등 아름다우면서도 특색있는 해수욕장들이 관광객들을 맞이한다.

특히, 각 해수욕장을 이어주는 솔향기길과 해변길, 노을길 등 바다를 따라 이어진 아름다운 산책로와 해변마다 어우러진 울창한 소나무 숲 등 태안만의 황홀한 비경이 시원한 여름의 낭만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천리포수목원과 쥬라기박물관, 팜카밀레, 안면휴양림 등 태안의 주요 관광지도 본격적인 관광객 맞이에 나설 채비를 끝냈으며 매일 밤 빛축제가 개최되는 남면 네이처월드에서 27일부터 8월 5일까지 태안 백합꽃축제가 열려 관광객들이 아름다운 여름의 향기를 만끽할 수 있을 전망이다.

또 안면도 코리아플라워파크에서도 화려한 빛축제와 아름다운 낙조를 볼 수 있으며 남면에 위치한 청산수목원에서는 오는 8월 26일까지 2018 연꽃세상 페스티벌이 열려 피서객들에게 색다른 매력을 선사할 예정이다.

한편, 태안지역 해수욕장 개장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로 군은 해수욕장 내 식품위생업소와 숙박업소에 대해 과다요금과 청결상태 불량 등 불법행위 여부를 지도·단속하고 계절영업 업소에 대해서도 유통기한 및 위생 등에 대한 집중 지도에 나설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올해는 태안군에서 제70회 도민체전이 개최되는 만큼 깨끗하고 안전한 해수욕장 운영을 위해 관리 및 운영체계 구축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며 “아름다운 꽃과 바다가 있는 태안군에 많은 분들이 방문하셔서 행복하고 즐거운 여름을 보낼 수 있다”고 말했다.
태안=김준환 기자 kjh419@

포토뉴스

  • <포토뉴스> 주홍빛 보석이 주렁주렁, 달달하게 익어가는 양촌 곶감 <포토뉴스> 주홍빛 보석이 주렁주렁, 달달하게 익어가는 양촌 곶감

  • 대전 초미세먼지 `나쁨`, 마스크는 필수 대전 초미세먼지 '나쁨', 마스크는 필수

  • 한국수자원공사 창립 51주년 기념식 한국수자원공사 창립 51주년 기념식

  • 끝까지 책을 놓지 못하는 수험생 끝까지 책을 놓지 못하는 수험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