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광주/호남

담양 해동문화예술촌, 문화가 있는 날 '앙코르 해동' 프로그램 시행

매달 마지막 주 토요일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3-26 08:35 수정 2020-03-26 08:35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전남 담양 해동문화예술촌이 2020년 새롭게 매월 마지막 주 토요일에 문화가 있는 날 '앙코르 해동' 을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당초 3월에 예정됐던 문화가 있는 날 앙코르 해동의 공연과 전시 오픈 행사를 코로나 19의 세계적인 여파로 인해 해동문화예술촌 역시 다음달 25일로 연기해 진행한다.

예술이 지역 사회에 미칠 영향력을 주목하고 있는 해동문화예술촌은 미래 세대와의 지속적인 소통으로 세대 간 장벽을 넘는 담양 문화 형성, 예술인 양성과 예술과 지역민을 매개하는 데 앞장서고 있으며, 이를 넘어 담양 중심의 예술인 네트워크를 형성하고 있다.

앙코르 해동 프로그램은 매월 마지막 주 토요일에 진행되고 관람은 무료며, 자세한 사항은 해동문화예술촌 페이스북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양초롱 예술총감독은 "문화가 있는 날은 해동문화예술촌이 시각예술과 공연예술 기반으로 성장할 수 있는 전초 단계로 기획되었으며, 수준 높은 문화향유, 청년 예술인 역량강화 및 네트워크 확장 등의 다양한 목적을 이루는데 있다"며 "해동문화예술촌이 청년 예술인들의 역량 강화 및 전문성을 향상시킬 수 있는 장소가 되고, 그 예술적 힘을 토대로 담양군 문화의 장을 형성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현재 아레아 갤러리에서는 4명의 청년작가 초대전(서영기, 윤상하, 정덕용, 조은솔) '마법같은 현실 매트릭스展'(2020.04.14~05.06)이 진행되고 있으며, 상상나래동에는 서로의 차이를 이해 할 수 있는 어린이 예술전시 '나, 너, 우리' (가제, 4월 오픈예정)가 준비 중이다.

담양=박영길 기자 mipyk0458@

포토뉴스

  • 출근길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출근길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 ‘무럭무럭 자라라’ ‘무럭무럭 자라라’

  • 총선 승리 포즈 취하는 미래통합당 갑천벨트 후보자들 총선 승리 포즈 취하는 미래통합당 갑천벨트 후보자들

  • 총선 승리 다짐하는 더불어민주당 대전 출마 후보자들 총선 승리 다짐하는 더불어민주당 대전 출마 후보자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