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요미식회] 95회-해물찜 특집: 광진구 가자미찜 ‘동해해물’ VS 강남 아귀 해물찜 ‘마산옥’ VS 복어 해물찜

  • 맛집
  • TV맛집

[수요미식회] 95회-해물찜 특집: 광진구 가자미찜 ‘동해해물’ VS 강남 아귀 해물찜 ‘마산옥’ VS 복어 해물찜

  • 승인 2016-12-07 21:40
  • 연선우 기자연선우 기자
▲  tvN ‘수요미식회’ 95회 해물찜편.
▲ tvN ‘수요미식회’ 95회 해물찜편.

오늘(7일)밤 방송될 tvN ‘수요미식회’ 95회에서는 새빨간 양념에 푸짐하고 다양한 제철 해산물, 여기에 콩나물의 아삭한 식감까지 압맛 제대로 돋우는 ‘해물찜’ 특집으로 꾸며진다.

오늘의 게스트로 카리스마 락커에서 주부락커로 돌아온 목포출신 가수 김경호와, 5살때부터 해물짐을 먹었다는 원조 꽃미모 아이돌 노유민, 소주안주를 즐기는 다이아 정채연이 출연한다.

먼저 방송은 해물찜의 해물부터 파헤친다. 미더덕을 먹을때 쭈욱 나오는 뜨거운 물의 정체와 키조개를 먹으면 안되는 시기에 대해 소개한다. 또 알고 먹으면 더 맛있게 먹을수있는 해물에 대한 이야기와 찜용 콩나물이 반찬용 콩나물과 다른 진짜 이유에 대해서도 이야기를 나눈다.

한편, 문닫기 전에 가야할 맛집으로 한입에 다음 방문까지 찜하게 만든 식당부터 복어의 ‘버라이어티한 변신’ 복어의 A부터 Z까지 맛볼 수 있는 곳, 그리고 아귀가 든 해물찜 하나로 강남 일대를 장악한 식당까지 소개될 예정이다.

tvN 수요미식회는 오늘밤 9시 40분에 방송된다. /연선우 기자


**수요미식회 95회 해물찜 맛집은?
가자미찜이 예술: 동해해물 (서울 광진구 화양동)
아귀가 든 해물찜 : 마산옥 (서울 신사동)



*수요미식회 맛집 [카드뉴스]로 만나보세요!!

수요미식회 쌀국수 맛집 거기 어디?

수요미식회 알베르토가 반한 파스타 맛집은?

수요미식회 훠궈 맛집 거기 어디? (삼국지/마라샹궈/소고산제일루)

수요미식회 입안이 설레는 '디저트' 맛집 어디? (마얘/리틀앤머치/디저트리)

수요미식회 소고기 특수부위 맛집 어디? (옴팡집/뜨락/우시야)

수요미식회 피자 맛집 어디? (피자아이코닉/톰볼라/지노스뉴욕)

수요미식회 아이스크림 맛집 거기 어디?(카카오봄/몰리스팝스/펠앤콜)

수요미식회 ‘메밀국수’ 맛집 거기 어디? (미진/미나미/호무랑)

수요미식회 ‘짬뽕’맛집 거기 어디? (신성루/아서원/청담)

수요미식회 ‘여름국수’ 맛집 거기 어디? (사발/만나손칼국수/옛집국수)

수요미식회 제주 라이징 맛집, 거기 어디?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시, 유성 A병원 신축이전 개설허가 특혜 시비 논란
  2. 대전 서구 내동 일대 재개발 사업 바람... 내동2구역 구역지정 동의서 확보 활발
  3. 대전시, 나노·반도체 등 미래 핵심 전략산업 육성 '사활'
  4. '서민 술' 본격 인상 예고...맥주.막걸리 세금↑ 소주 병값↑
  5. 직무급제 공공기관 확대 작업에 예의주시
  1. 공공연구노조 "4대 과학기술원 공공기관 지정해제 환영… 출연연도 해제해야"
  2. [의료]가볍게 여길 수 없는 '만성두통' 바른 목 자세에 있다
  3. [이태원참사 100일] 소방엔 24시간 구급지휘팀 경찰은 안전매뉴얼 신설
  4. 2022년 대전지역 보이스피싱 발생·피해액 감소… 기관사칭형 ↑
  5. 오염물질 측정 맡겼더니 기록조작… 눈속임 대행업체 어쩌나

헤드라인 뉴스


충청권 의대생 年 25명 이탈… 수도권·상위권大 진학 목적

충청권 의대생 年 25명 이탈… 수도권·상위권大 진학 목적

충청권 소재 의과대학에서 최근 3년간 74명이 학업을 끝까지 마치지 않고 '중도탈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적성에 맞지 않아 환자를 돌보는 꿈을 포기한 경우보다 수도권 소재 의대에 진학하기 위해 재수를 선택하는 것으로 추정된다. 6일 종로학원이 2020년부터 2022년까지 대학 알리미에 공시된 전국 의대 자료를 분석한 결과 충청권 5개 의과대학에서 모두 74명이 중도탈락한 것으로 집계됐다. 단국대 천안캠퍼스 의과대에서 지난 3년간 21명이 이탈하고, 을지대에서 15명, 건양대 15명, 충북대 12명, 충남대 11명 순이었다. 전남대가..

`전기·열요금` 급등에 대전 입주기업들 `3중고` 호소
'전기·열요금' 급등에 대전 입주기업들 '3중고' 호소

전기 및 난방요금 인상으로 대전지역 산업단지에 입주한 중소기업들이 '3중고'를 호소하고 있다. 원자재값 상승에 이어 전기 및 난방요금까지 오르면서 기업 경영 악화가 심화 되고 있는 것. 6일 업계에 따르면 올 1분기 전기요금이 kWh(킬로와트시)당 13.1원 오르며 1981년 이후 최대 상승 폭을 기록했다. 6~8월 여름과 11월~2월 겨울에 적용되는 산업용과 일반용 전기요금은 kWh당 20∼25원이 비싸진다. 대전지역 업무 난방용 도시가스 요금도 2022년 2월 1일 MJ 당 26.6668원에서 35.767원으로 뛰었다. 겨울철..

유성A병원 설립허가 논란… `조건부 단서·부채율` 주요쟁점
유성A병원 설립허가 논란… '조건부 단서·부채율' 주요쟁점

대전시가 최근 유성구에 위치한 A병원에 대한 신축이전 허가를 내준 가운데, 지역 의료계에서 특혜의혹을 제기하며 논란이 커지고 있다. 주요 쟁점은 기존 건물 매각이라는 조건부 단서의 존재 유무와 시의 지침에 따른 적정 부채율을 A병원이 준수했는지 여부다. <중도일보 2월 2일자 3면·6일자 3면 보도> 6일 대전시와 지역 의료계 등에 따르면, A병원은 기본재산처분허가신청을 통해 시로부터 기채승인을 받았으며, 이후 금융권으로부터 기존 건물을 담보로 부지매입비를 마련해 인근에 새로운 병원건물을 신축했다. 이후 시로부터 최근 의료법인 개설..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휘발유와 경유 가격이 똑같네’…차이 많이 줄어든 기름값 ‘휘발유와 경유 가격이 똑같네’…차이 많이 줄어든 기름값

  • 막혔던 해외여행 뚫리자 여행객 급증 막혔던 해외여행 뚫리자 여행객 급증

  • ‘한글도 배우고 한국도 배우고’…외국인 유학생들의 한류 체험 ‘한글도 배우고 한국도 배우고’…외국인 유학생들의 한류 체험

  • 정월대보름 달집태우며 ‘소원빌어요’ 정월대보름 달집태우며 ‘소원빌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