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 사과, 복숭아 최고의 자리에 우뚝 서다

충주 사과, 복숭아 최고의 자리에 우뚝 서다

- 대한민국 과일산업대전 대표과일 선발대회 사과, 복숭아 최우수상 수상

  • 승인 2019-12-13 20:30
  • 최병수 기자최병수 기자
191216 과일산업대전대표과일선발대회 사과복숭아 최우수상
충주사과와 복숭아가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과수농협연합회가 주최한 '2019 대한민국 과일산업대전 대표과일 선발대회'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하며 충주 과일의 우수성을 대내외에 알렸다.

시에 따르면 13일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대한민국 과일산업대전 개막식에서 충주시 엄정면 사과농가 김선규씨와 주덕읍 복숭아농가 신수균씨가 각각 최우수상과 함께 포상금 200만 원을 받았다.

우리 과일의 우수성을 홍보하기 위해 열린 이번 대표과일 선발대회는 각 시, 도에서 추천한 11개 과수 품종을 대상으로 각 과종별 외부전문가와 소비자평가단 심사위원들이 과원심사, 계측심사, 외관심사를 거쳐 최종 46점이 선정돼 경연을 펼쳤다.

수상자 김선규(47세) 씨는 엄정면 가춘리에서 2ha 규모의 사과 과수원을 운영하며 '후지'품종을 출품하고, 신수균(68세) 씨는 주덕읍 신양리 0.5ha 규모의 복숭아 과수원을 운영하며 '장호원황도'품종을 출품했다.

두 농가의 공통적인 재배방법은 과수원 이외의 불필요한 영농작업을 최소화하여 적기에 꼼꼼한 영농작업을 실시했으며 자가 제조한 액비를 사용해 품질향상에 노력한 결과 수상의 쾌거를 이뤘다.

시 관계자는 "시는 이번 수상으로 고품질 과수 주산단지로서의 확고한 이미지를 소비자에게 다시 한번 각인시키는 계기가 됐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농가별 맞춤식 재배기술을 지원해 과수의 고품질 안정생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표과일 선발대회는 지역별, 품종별 다양한 과일류의 품질을 소비자의 선호기준에 맞게 평가해 국산과일 소비 활성화로 과수산업 육성 및 농가 경영안정을 도모함을 목적으로 지난 2011년부터 매년 개최되고 있다. 충주=최병수 기자 cbsmit@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선수들과 함께하는 특별한 추석맞이 이벤트
  2. 중계방송에는 없었다! 다양한 각도로 보는 논란의(?)골장면(부제:오프사이드)
  3. 추석연휴 문화생활 집콕하며 즐긴다?
  4. [포토 &] 가을 전령사 쑥부쟁이
  5. [날씨] 아침에 짙은 안개 성묫길 교통안전 주의
  1. [명절 이 영화] 아저씨-원빈아, 얼마면 되겠니?
  2. 추석 연휴기간 네티즌들이 가장 많이 선택한 콘텐츠는 BTS 그리고
  3. [날씨]오후 중부지방 비, 서쪽내륙 짙은 안개
  4. 대전하나시티즌, 2차 팬 프랜들리클럽 수상
  5. [도서] 보름달이 들어가는 책은 뭐가 있을까, 읽는 재미도 한아름 두둥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