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양대병원, 헌혈증 기증자에 감사패

건양대병원, 헌혈증 기증자에 감사패

타인의 생명 숭고하게 여기는 마음 존경

  • 승인 2020-03-31 16:13
  • 수정 2020-03-31 16:13
  • 신가람 기자신가람 기자
건양대병원 헌혈증 기증자에 감사패
왼쪽부터 건양대병원 최원준 의료원장, 김수옥 씨, 외과 최인석 교수  사진=건양대병원 제공
건양대병원(의료원장 최원준)은 최근 코로나19 사태로 의료현장에서 혈액수급에 비상이 걸리자 자신이 소장하고 있던 헌혈증 70매 전부를 기증한 환자에게 감사패를 전달했다고 31일 밝혔다.

감사패의 주인공은 전북 무주에 거주하는 김수옥(59) 씨다. 김 씨는 최근 병원들이 혈액수급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소식을 듣고 소장하고 있던 헌혈증 70매를 건양대병원에 기증했다.

김 씨는 12년 전 건양대병원 외과 최인석 교수로부터 간이식 수술을 받고 현재까지 건강하게 지내고 있으며, 혹시 모를 상황에 대비해 지인들에게 받은 헌혈증을 보관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건양대병원 최원준 의료원장은 "본인의 건강보다 타인의 생명을 더 소중하게 여기는 마음이 주위에 큰 울림을 선사했다"며 "건양대 의료원 전 구성원들의 존경 마음을 모아 감사패를 드린다"고 말했다. 신가람 기자 shin9692@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만년 유망주' 김민우, 올 시즌 한화 토종 에이스 우뚝
  2. [영상]코로나 시대에 맞이하는 여름! 에어컨 켜야 하나 말아야 하나
  3. 대전문화재단 위·수탁 시설 대전문학관의 '독립' 가능할까
  4. [날씨] 안개 자욱한 아침… 낮 최고기온도 '23도' 수준
  5. [새책] 사막 위 해탈로 얻는 진정한 평화 '문도선행록'
  1. 대전시립연정국악원, 6월부터 오프라인 공연
  2. '첫 시험 전 범위' 등교 개학 연기에 중2도 내신 부담 커져
  3. 대전하나시티즌, ‘홈 첫 승. 4경기 연속 무패’를 노린다
  4. [5월 25일 실종아동의 날] 대전서 올해 미제 실종 아동 벌써 3명… 지문사전등록제 적극 활용해야
  5. 대전시 지역서점 활성화 예산 불발… "지역서점 50% 줄파산 위기"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