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수현 후보, 5호 공약 발표 "백제미소불 등 국보급 백제 유산 환수 추진할 것"

박수현 후보, 5호 공약 발표 "백제미소불 등 국보급 백제 유산 환수 추진할 것"

유네스코 등재도시의 위상에 맞는 상징적 유물 되찾아야

  • 승인 2020-04-06 22:43
  • 수정 2020-04-06 22:43
  • 박종구 기자박종구 기자
수현 공약
더불어민주당 박수현 공주·부여·청양 국회의원 후보가 6일 자신의 페이스북 라이브 방송을 통해 대표 5호 공약을 발표했다.<사진>

이날 발표에는 함께 공약을 준비한 문화유산회복재단 이상근 이사장과, 덕숭총림 수덕사 임회 사무처장 정범 스님도 발표 현장에 함께 했다.

박수현 후보는 국보급 백제 유산 환수 공약으로 ▲공주·부여 출토 유물 반환 추진▲백제 미소불 환수를 위한 국민참여형 환수 추진위원회 구성 ▲국회 특위 구성 ▲문화재 매입 예산 추가 확보 추진 ▲환수 문화재의 공주 및 부여박물관 대표 유물로 전시를 제시했다.

이어 박 후보는 "유물의 환수는 단순히 유물만 가져오는 것이 아닌 '한 시대의 역사와 정신을 함께 제자리에 되돌린다'라는 의미가 있으며 유네스코에 등재된 세계유산도시로서 위상에 맞는 상징적 유물을 되찾아 와야 한다"라며 공약 배경을 설명했다.

박 후보는 청양에 대해서도 "청양이 백제시대 당시 수도의 살림에 필요한 물품을 생산하는 공급기지 역할을 한 것으로 보이는 만큼 공주, 부여만 백제문화권에 넣는 것이 아니라 수도의 삶을 가능하게 했던 것으로 여겨지는 청양의 역할을 연구해보고 찾아냄으로써 백제문화제에도 청양을 참여시킬 수 있는 길을 찾아보겠다"라고 약속했다.

그러면서 박수현 후보는 도쿄박물관에 소장된 공주 출토 유물인 철화분청사기를 소개하며 "고려청자와 조선백자 사이 200년 정도 간극의 시기를 메꿨으나 조명은 못 받았던 철화분청사기의 역사를 체험관, 기념관 등 철화분청사기 생태네트워크를 구축하여 전면으로 끌어 올리겠다"고 공약했다. 공주=박종구 기자 pjk0066@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건양대병원 중부권 최초 '안 종양 클리닉' 개설
  2. 81세의 피아니스트 한정강 "대전과 후배예술인들 가능성 있어"
  3. 충남인력개발원, 4차산업혁명 선도인력 양성 눈길
  4. 2030세대 43.9%, 건망증 심한 '영츠하이머'
  5. 코로나19 여파로 전국체전 100년 역사상 처음으로 1년 순연
  1. 6·17 대책 12일만에 대전 집값 상승폭 축소... 거래량도 '뚝'
  2. 대전하나시티즌 부천에 0-1패, 리그 4위로 추락
  3. 취준생 10명 중 9명 '번아웃' 경험
  4. 대전하나시티즌, 부천 잡고 리그 선두 탈환 나선다
  5. [대전기록프로젝트]새파란 하늘, 적벽색 담벼락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