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덕문화원, 대덕백일장 온라인 대회로 연다

  • 문화
  • 문화 일반

대덕문화원, 대덕백일장 온라인 대회로 연다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일환 새로운 방식 접목
5월1일부터 6월12일까지 5개 분야 운문과 산문 접수

  • 승인 2020-04-23 13:12
  • 이해미 기자이해미 기자
온라인 대덕백일장1
제25회 대덕백일장이 온라인으로 열린다.

대덕문화원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대회 방법을 현장 백일장에서 온라인 방식의 백일장으로 개최하는 것으로 대회 명맥을 이어가겠다는 의지다.

또 급변하는 IT 경쟁시대 속 우리 문단이 오프라인 문학에서 벗어나 디지털 문학시대에 맞춰 미래사회를 이끌고 나갈 문학적 소양인을 발굴하는 기회를 제공한다는 취지로 온라인 작품 모집방식을 새롭게 추진하게 됐다.

작품 응모기간은 5월 1일부터 6월 12일까지다. 주제는 비행기, 향기, 편의점이고 운문(시)과 산문의 형태로 제출하면 된다.

대덕백일장은 전국 누구나 참여하는 우리 지역의 대표 문학행사다. 참가 분야는 초등 1~3학년 저학년, 초등 4~6학년 고학년부, 중등부, 고등부, 대학·일반부 5개 분야로 나뉜다.

이종철 대덕문화원장은 "코로나19에 따른 온라인 개학이라는 전례없는 상황이다. 대덕백일장 행사 참여로 가족들이 집에 머무는 시간을 유용하게 활용하면서 자발적으로 문학에 대한 관심을 높여나가는 기회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해미 기자 ham7239@

대덕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썰: 기사보다 더 솔깃한 이야기] 의장 선출 앞둔 중구·대덕구의회 ‘시끌’
  2. 복맞이 효사랑 쿡 봉사활동
  3. 대전 항우연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우주경제 시대 활짝 열겠다’
  4. 尹대통령 "올 8月 달 궤도선 발사 2031년 달 착륙선 개발"
  5. 재래식화장실 ZERO화(化) 캠페인 1000만원 후원
  1. 7월 모의고사 치르는 고3 학생들
  2. [독자칼럼]대전은 스토리의 보고(寶庫)다.
  3.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위원장 직무대행에 '장철민' 의원
  4. 대전시 감정노동존중 수기 공모전 글모음집 발간
  5. '충청남도 여성가족정책의 방향과 과제'… 제23회 충남도여성가족연구원 세미나 개최

헤드라인 뉴스


대전시 온통대전 8월부터 한도 30만원, 캐시백 5%로 하향 조정

대전시 온통대전 8월부터 한도 30만원, 캐시백 5%로 하향 조정

대전시 지역화폐인 ‘온통대전’ 한도액과 캐시백이 8월부터 하향 조정된다. 7월까지는 발행액 164억 원으로 월 50만 원, 캐시백 10%가 유지되지만, 8월부터는 발행액이 70억 원으로 대폭 축소돼 월 한도 30만 원, 캐시백은 5%로 변경한다. 올해 확보된 캐시백 예산이 조기에 소진되면서 긴급재정 투입이 불가피한 상황이다. 유철 대전시 소상공인과장은 7일 브리핑에서 "코로나19로 경제적 피해가 누적된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매출 증대가 우선 고려돼야 한다. 9월 예정된 추경 편성 전까지 예비비 140억 원을 긴급 투입한다"고 밝혔다...

대통령 공약사업인 `방위사업청` 대전 조기 이전 급물살 타나
대통령 공약사업인 '방위사업청' 대전 조기 이전 급물살 타나

국방부 산하 외청인 방위사업청이 대전으로 조기 이전하는 급물살을 타게 될지 초미의 관심사다. 청(廳) 단위 대전 집적이라는 원칙에서 가장 부합하는 기관이고, 향후 대전을 국방과학기술도시로 조성하겠다는 대통령 공약사업이기 때문이다. 이장우 대전시장은 7월 6일 대통령비서실에 이전 승인을 위한 서면 자료를 전달했고, 9일 부총리 주재 예산협의회에도 방사청 이전을 건의할 예정이다. 이후 정부와 중앙부처가 움직여 구체적인 계획을 실행하는 것이 관건인데, 이 시장은 신속하고 빠르게 정부의 결심을 받아낸다는 전략이다. 방위사업청은 2006년..

유아교육.보육비 지원 2년 연장 추진하지만..."근본적 해결책 필요"
유아교육.보육비 지원 2년 연장 추진하지만..."근본적 해결책 필요"

정부가 만3~5세 유아 교육과 보육 비용을 지원하는 제도의 일몰기한을 2년 연장하는 관련 법률 개정안을 발의해 지역 교육계가 환영의 목소리를 내고 있다. 7일 교육계에 따르면 최근 만3~5세 보육·교육과정(이하 누리과정)의 안정적 추진을 위해 유아교육지원특별회계(이하 유특회계) 일몰기한을 2년 연장하는 내용의 일부 개정 법률안이 발의됐다. 누리과정은 유치원과 어린이집을 다니는 만 3~5세 유아에게 공통 교육과정을 제공하고 그 비용을 제공하는 게 주된 골자다. 누리과정 지원 재원은 현재 국고지원금과 교육세로 마련된다. 이를 뒷받침하는..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코로나19 확진자 증가에 재확산 우려…불안한 긴 줄 코로나19 확진자 증가에 재확산 우려…불안한 긴 줄

  • ‘삼계탕 드시고 힘내세요’…대전서구자원봉사협의회 사랑의 삼계탕 나눔 ‘삼계탕 드시고 힘내세요’…대전서구자원봉사협의회 사랑의 삼계탕 나눔

  • 대전 항우연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우주경제 시대 활짝 열겠다’ 대전 항우연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우주경제 시대 활짝 열겠다’

  • 7월 모의고사 치르는 고3 학생들 7월 모의고사 치르는 고3 학생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