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관련 온라인 마스크 판매사업자 불공정행위 제재

코로나19 관련 온라인 마스크 판매사업자 불공정행위 제재

공정위, 재고 있어도 공급하지 않은 4개 업체에 과징금 부과

  • 승인 2020-05-31 12:00
  • 수정 2020-05-31 12:00
  • 오주영 기자오주영 기자
마스크
공정거래위원회는 코로나19 발생으로 마스크 수요가 폭증하는 지난 1월 온라인 유통 시장에서 거래질서를 훼손한 업체를 적발해 과징금을 부과했다고 31일 밝혔다.

공정위는 ㈜위컨텐츠, ㈜힐링스토리, 쇼핑테그, 티플러스 등 4개 온라인 마스크 판매사업자의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행위에 대해 시정명령과 함께 과징금 6천만 원을 부과했다.

공정위 조사 결과, 이들은 지난 1월 20~ 30일 사이에 마스크 재고가 있음에도 총 11만6천750 매에 이르는 수량을 공급하지 않고 소비자에게 상품이 품절됐다고 알리고 계약을 일방적으로 취소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들은 재고를 일부 확보하고 있으면서도 자신들이 일방적으로 취소한 주문보다 높은 가격에 접수된 주문에 대해서 해당 재고의 마스크를 공급했다.

공정위 관계자는 "이번 조치를 통해 사업자가 소비자 혼란을 미연에 방지하기 위한 방안을 마련하도록 하는 등 전자상거래 시장 전반의 신뢰도가 제고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세종=오주영 기자 ojy8355@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기록프로젝트] 골목길, 그리고 마지막 인사
  2. 고(故) 최숙현 선수, 대전시청 소속 동료에게도 "같이 고소하자" 요청
  3. 대전하나시티즌 새로운 해결사 윤승원, FA컵 충분히 좋은 결과 기대한다!
  4. 한남대 회화전공 심유나 학생 "골령골, 전쟁은 과거 아닌 현재"
  5. "현충원 안장 취소하라"… 친일논란 고 백선엽 장군 현충원 안장 반대 요구
  1. 올해 11개 신규 체육대회, 코로나19로 전부 물거품
  2. [한줄서가] 바보, 인요가, 10대와 통하는 철학 이야기 등
  3. 외나무다리에서 만난 황선홍vs최용수 한밭벌 빅매치! 누가 웃을까?
  4. 대전 을지대학교병원 비정규직 노조 설립
  5. ‘이응노와 구글 아트 앤 컬처’ 특별전… 대전 최초 화상 온라인 간담회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