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평생교육학습관, 영재교육과정 운영 시작

세종평생교육학습관, 영재교육과정 운영 시작

영재학급·영재교육원 26개 기관 53개 학급

  • 승인 2020-07-05 08:34
  • 수정 2020-07-05 08:34
  • 고미선 기자고미선 기자
영재학급
지난해 영재학급·영재교육원의 영재수업 활동 모습. /세종교육청 제공
세종평생교육학습관은 올해 시 교육청 지정 영재학급 21개 학교와 영재교육원 5곳 등 26개 기관의 영재교육과정을 본격 운영한다.

4차 산업혁명을 대비해 학생들에게 다양한 영재교육 기회를 제공해 미래역량을 키우고, 잠재적 능력을 발현시키기 위해서다.

올해 지역 공동 영재학급으로 신규 지정한 보람초·다정중 2곳을 포함해 관내 초·중·고 21개 학교에 37개 학급의 영재학급을 개설하고, 세종과학예술영재학교영재교육원을 포함한 5곳에 16개 학급의 영재교육원을 운영한다.

영재수업은 수학·과학·정보·영어·발명·인문사회·인문예술 등 다양한 영역의 과목을 개설하고,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온-오프라인 병행으로 진행된다.

모듈형 프로젝트 수업·사사과정·봉사활동·체험활동 등의 프로그램으로 운영될 예정이며,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살아가는 학생들에게 창의력을 신장시키고 융합적 사고력을 기를 수 있는 체계적 경험의 장이 될 수 있도록 방학 중 영재연합캠프 등 다양한 활동으로 연간 80시간 이상의 교육을 실시한다.

정영권 세종평생교육학습관장은 "영재교육 수업 시에 방역과 안전 지도 계획, 밀접도 최소화 방안 등 안전한 교육활동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코로나19 대응에 필요한 지원이 있으면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세종=고미선 기자 misunyda@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르포] "야~ 축구다" 팬 흥분속 코로나19 방역지침 일부허점
  2.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3. 대전하나시티즌, 지역 수해복구 위해 ‘한마음 한뜻’ 5천만원 기탁
  4. 엎친 데 덮친 격…집중호우 속 태풍 장미까지 충청권 '비상'
  5. [날씨] 태풍 장미 북상… 내일까지 충청권에 최대 250㎜ 내린다
  1.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 루빈 카잔 이적 임박
  2. 대전 올 상반기 공연 개막 편수 지난해 기준 '반토막'
  3. 대전문화재단 새노조 "대표이사 선임, 책임경영 확립 조직개편 정상화 촉구"
  4. [대전기록프로젝트] 세 개의 문
  5. 제7회 이응노미술대회 온라인 비대면 접수 시작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