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소기업 특화 스마트공장 구축사업’ 모집

충북도, ‘소기업 특화 스마트공장 구축사업’ 모집

100개사 모집에 현재 71개사 접수

  • 승인 2020-07-14 10:04
  • 수정 2020-07-14 10:04
  • 오상우 기자오상우 기자
충북도는 전국 최초로 추진하는 '소기업 특화 스마트공장 구축사업' 모집 결과 13일 현재 100개사 목표에 71개사가 접수했다고 14일 밝혔다.

도에 따르면 소기업 스마트공장 구축사업은 지난달 16일 사업을 공고한 이후 전담·운영기관인 한국표준협회 충북지역본부가 도내 제조 소기업을 대상으로 사업신청을 접수하고 있다.

현재 소기업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경영이 어려운 만큼 기업의 생산성 향상과 손익구조 개선을 위해 이번 사업에 관심이 크다.

특히 기업이 구축하고자 하는 생산 자동화 장비·설미, IT시스템 등 구축사업 부분에서 신청이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현재 신청기업의 평균 매출액은 20.8억원, 평균 종업원 수는 15.1명 수준이며, 매출이나 종업원 수를 고려할 때 스마트공장 구축을 위해 개별 기업들이 자체 예산을 투입하기는 어려운 실정이다.

이번 사업으로 확보한 예산은 1~2명의 인력이 절실한 소기업에 투자효율 및 예상성과가 클 것으로 보인다.

도 관계자는 "소기업에 특화된 솔루션 표준화 모델을 다양하게 발굴·고도화해 정부의 스마트공장 보급·확산 사업에 참여하면서 제조기업의 경쟁력 향상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도 견인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사업에 관심 있는 기업은 한국표준협회 충북지역본부(☎043-236-2452)로 신청하면 된다.
청주=오상우 기자 oswso@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시티즌 홈에서 경남에 역전패! 후반기 선두권 싸움 안갯속으로
  2. 황선홍, 교체 멤버에서 실수가 패착으로 이어졌다.
  3.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4. 엎친 데 덮친 격…집중호우 속 태풍 장미까지 충청권 '비상'
  5.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 루빈 카잔 이적 임박
  1. [르포] "야~ 축구다" 팬 흥분속 코로나19 방역지침 일부허점
  2. 대전하나시티즌 경남에 2-3역전패, 선두 싸움 제동 걸렸다.
  3. [대전기록프로젝트] 세 개의 문
  4. 제7회 이응노미술대회 온라인 비대면 접수 시작
  5. 대전하나시티즌, 지역 수해복구 위해 ‘한마음 한뜻’ 5천만원 기탁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