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극복 프로젝트 힘내라 대전]1.지역경제 살리는 희망의 메시지 '비대면 장터

[코로나19 극복 프로젝트 힘내라 대전]1.지역경제 살리는 희망의 메시지 '비대면 장터

  • 승인 2020-07-23 10:00
  • 수정 2020-09-08 09:28
  • 금상진 기자금상진 기자

로컬푸트드라이브스루장터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대전 로컬푸드 드라이브 스루 비대면 장터가 지난 6월부터 7월까지 대전시청 보라매공원 일대에서 개최됐다. (이성희 기자)

코로나19로 인한 경기침체가 가속화되면서 이를 극복하기 위한 지자체와 지역사회의 움직임이 다양하게 전개되고 있다. 중도일보는 코로나19를 이겨내는 지역민들의 이야기 '힘내라 대전'을 기획코너로 마련해 시민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는 한편 코로나19를 슬기롭게 이겨내는 방법을 찾아보고자 한다. (편집자 주)

[코로나 극복 프로젝트 힘내라 대전] 글 싣는 순서 

 

1.지역경제 살리는 희망의 메시지 '비대면 장터 

2.코로나 시대, 온라인으로 소통하는 대전의 작가들(영상포함) 

3.관객을 찾아가는 코로나 치유 음악회 '발코니 콘서트' 

4.다시 열린 축구장 '집관' 보다 '직관 

5.코로나 정복을 넘어 세계로 '바이오니아의 도전' 

6.혈액 수급 비상! 코로나 시대 대전·세종·충남 혈액원의 고군분투 

7.리그 꼴찌 한화이글스 무관중 시대의 코로나 응원단

8.코로나 극복의 작은 기적! 골목상권 살리는 지역화폐(대덕e로움 카드)

9.코로나 최전선 보건소 사람들의 하루

10.코로나 시대를 살아가는 전통시장 사람들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지역 상인과 농가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비대면 비접촉을 통한 직거래 장터가 활성화 되고 있다. 코로나로 인한 소비패턴 변화와 이에 편승한 지자체의 판로지원이 맞아 들면서 코로나 시대를 극복의 대표적인 사례로 평가받고 있다. 대전시는 지난 6월 10일부터 7월 3일까지 1달간 대전시청 앞 보라매공원 일원에서 드라이브스루 비대면 장터를 열었다.

 

소비자가 차량에 탑승한 상태에서 상품을 고르고 구매하는 방식으로 사회적 거리를 유지한 상태에서 농산물을 구매하는 신개념 장터다. 대전시와 대전문화산업단지 협동조합, 한밭가득 생산자연합회 손을 잡고 개최했으며 장터에서 판매되는 농산물은 대전 유성 인근의 농가에서 친환경 농법으로 재배된 농산물을 엄선해 선정했다.

 

Clip0087
드라이브스루 장터를 찾은 시민이 차량에서 로컬푸드를 구매하고 있다.

행사 첫날부터 입소문을 듣고 찾아온 시민들의 행렬이 줄을 이었다. 가격대별 꾸러미 형태로 준비한 200개 꾸러미가 대부분 판매됐고 행사 기간 내내 완판 행진이 이어졌다. 현장 판매를 진행했던 대전문화산업단지 협동조합 유진호 이사는 "소비자들의 만족도가 높아서 재구매 의사를 밝힌 시민들이 많이 찾아 주셨다"며 "어려운 시기를 견디고 있는 지역 농가들에 힘이 될 수 있어서 다행"이라고 전했다.

 

Clip0087
드라이브스루 매장 옆에 차려진 지역 로컬푸드 판매장에서 시민이 직접 채소를 구매하고 있다.

 

KakaoTalk_20200723_094153940_01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대전 대덕구의 전통시장 상품 공둥구매장터가 지난 4월부터 대덕구청 강당에서 격주로 진행되고 있다.(대덕구청)

 

대전시 대덕구의 공동주문 일괄배송 비대면 장보기도 코로나 극복의 소비촉진 수단으로 정착돼 가고 있다. 지난 4월부터 시작된 '공직자 전통시장 공동구매 운영'은 대덕구 관내 위치한 중리시장과 법동시장이 참여했으며 매주 금요일 대덕구청 강당에서 임시 장터를 운영하고 있다. 중리-법동시장 상인들이 물품 목록을 제시하면 대덕구청 공무원들이 부서별로 공동구매하고 시장에서는 당일 배송된 신선한 농산물을 대덕구청으로 배송해주는 비대면 공동구매 방식이다.

 

Clip0087
대덕구청이 부서별로 주문한 공동구매 물품이 주인을 기다리고 있다.

 

대덕구청 에너지경제과에 따르면 4월부터 7월 상반기까지 총 10회의 비대면 장터가 열렸으며 중리-법동시장 구매 총액 1천8백57만 원의 수익을 남긴 것으로 집계됐다. 품목도 100여 개 품목에서 253개 품목으로 확대됐으며 구매자도 꾸준히 늘면서 8백 명대로 확대됐다. 여기에 대덕소방서(10회)를 비롯해 하나은행 오정지점(3회) 등 관내 공공기관이 참여하고 있어 거래 규모도 늘어날 전망이다. 

KakaoTalk_20200723_094153940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대전 대덕구의 전통시장 상품 공둥구매장터가 지난 4월부터 대덕구청 강당에서 격주로 진행되고 있다.(대덕구청)

이정운 중리시장 매니저는 "처음 장터를 운영했던 당시에 비해 꾸준한 매출 상승으로 참여하는 매장도 늘어나고 있다"며 "과일이나 채소 같은 신선식품에서 가공품으로 확대해 매출 규모를 늘려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정현 대덕구청장은 "고통은 나눌수록 줄어들고 힘이 된다는 말처럼, 어려운 지역경제를 살려보겠다는 공직자들의 마음이 하나로 모여 이러한 성과를 낼 수 있었다"며 "비대면 방식의 장보기 행사를 타 기관으로 확대해 나가는 한편 데이할인 행사 등 다양한 소비촉진 이벤트를 마련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총력을 기울여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대전시와 5개 자치구는 코로나19 장기화를 대비한 비대면 온라인 장터를 확대할 계획이다. 새로운 소비 트랜드로 주목받고 있는 '비대면 장터'가 지역경제를 살리는 희망의 메시지가 될 수 있을지 기대해 본다.
금상진 기자 jodpd@
 

※이 기사는 구글 저널리즘 긴급구제 펀드(Journalism Emergency Relief Fund, JERF)의 지원을 받아 작성된 기사입니다. 

 

■동영상 기사는 중도일보 홈페이지와 유튜브 페이스북을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외국인 투수 닉 킹엄, 라이언 카펜터 영입
  2. 한화이글스, '사랑의 연탄나눔' 전달식 실시
  3. 턱밑까지 다가온 수험생 감염… 대전서 고등학생 확진·타지역 수험생 감염 줄이어
  4. AR(증강현실) 속으로 들어간 동춘당… 대전 스마트 관광의 문을 열다
  5. 1명이 4개 입상? 금산관광 전국사진공모전도 몰아주기 의혹
  1. 대전서도 학생 확진자 발생‥ 고등학생·초등학생 1명씩
  2. [속보]대전 코로나19 추가 확진 1명...488번 발생
  3. 메타댄스프로젝트 2020년 정기공연 '춤추는 쉼터-4인 안무가전'
  4. [충남 어린이 안전골든벨 이모저모] 정답 맞출 때마다 화려한 개인기 보여
  5. 딸과 다툰 부친 사망사건 항소심…무죄 뒤집힐까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