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R, 윤축베어링 실용화 위한 증속시험 성공적 '완료'

SR, 윤축베어링 실용화 위한 증속시험 성공적 '완료'

  • 승인 2020-07-31 10:10
  • 수정 2020-08-03 15:44
  • 방원기 기자방원기 기자
5f22cf023fe4161656cc9d03

수서고속철(SR)은 31일 순수 국내기술로 개발된 고속철도차량 핵심부품인 윤축베어링의 실용화를 위한 증속시험을 성공적으로 완료했다.

이번 증속시험에 성공한 부품은 지난해 1월 국산 개발에 성공했으며, 국제기준으로 80만㎞ 내구성능 시험의 안정성 검증을 6개월 동안 완료한 제품이다. 국내 부품산업 활성화를 위해 SR과 한국철도공사가 지난 29일 SRT열차의 주행 장치(바퀴)에 설치, 고속선 주행시험을 완료했다.

SR과 한국철도공사는 국제기준에서 정한 100만㎞에 도달할 때까지 주행시험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시험을 위해 개발한 베어링 모니터링 장치(온도, 진동 자동측정 장치)를 활용해 안전운행에 문제가 없도록 관리하고, 주행시험 완료 후에는 국내외 시장 진출을 적극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권태명 SR 대표이사는 "순수 국내 기술로 개발된 고속철도 차량의 핵심부품 시험이 성공적으로 이루어져 기쁘다"며 "앞으로도 SR과 한국철도공사는 국내 소부장(소재·부품·장비)산업의 활성화를 위해 적극적인 협력과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SRT'는 서울 강남구 수서동 수서역에서 수서평택고속선과 경부고속선, 호남고속선, 호남선 등을 경유해 부산역, 광주송정역, 목포역까지 운행하는 SR의 고속철도 운행 계통이다.


방원기 기자 bang@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과학도시' 특성 살려 비대면스포츠산업도 육성해야
  2. 8월 대전문화계 '기지개'… 문화재단 대표이사 선출은 과제, 공연무대 속속 복귀
  3. 대전하나시티즌, 빅데이터를 활용한 과학적 훈련 시스템 도입한다
  4. 온라인으로 개최된 제25회 대덕백일장 성료
  5. [현장스케치] 표지판 떨어지고, 통행도 안 돼… 비 피해 조속히 복구해야 목소리
  1. 대전하나시티즌 8일 창단 첫 유관중 홈경기
  2. [날씨] 30도 넘는 무더위에… 100㎜ 이상 비 소식도
  3. 대전 선치과병원,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 동참
  4. [영상]경찰차 물에 잠기고! 천안 집중호우로 새내 도로 곳곳 통제
  5. 천안 한천범람 등 비 피해 잇따라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