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불어난 지하차도 건너던 70대 숨져

[속보] 불어난 지하차도 건너던 70대 숨져

  • 승인 2020-07-31 09:47
  • 수정 2020-07-31 09:50
  • 이현제 기자이현제 기자
2020073001010017924
30일 대전에 쏟아진 폭우로 두 번째 사망자가 발생했다.

대전소방본부에 따르면 30일 오후 5시께 동구 판암동 소정지하차도를 지나던 70대 남성이 숨졌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 구급대에 구조됐으나 심정지 상태로 심폐소생술 하며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8시 20분께 숨진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지하차도는 물에 불어난 상태로 진입 금지 상태였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수사 중이다.

이로써 이번 폭우로 대전에서만 사망자가 2명 발생했다.

대전 서구 정림동 코스모스아파트에서 침수된 집 안에서 50대 남성이 익사했다.
이현제 기자 guswp3@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대표이사.감독.프론트까지 싹 갈아엎었다...이번엔 통할까
  2. [날씨]영하권 시작한 추위 미세먼지는 '좋음'
  3. [2021학년도 수능] 순찰차 띄우고 여성택시기사 나서고…수험생 지각예방 팔걷어
  4. 대전문화재단 문화예술교육 통합축제 '꿈지락 페스티벌' 온라인으로 개최
  5. 대전지검 월성1호기 자료폐기 산자부 직원 3명 구속영장 청구
  1. 코로나19 시대 속 문학의 깊이는 두터웠다… 대전문인협회 '대전문학 겨울축제' 성료
  2. [취재 수첩] 코로나시기 혈장공여와 참여자세
  3. [새책] 영어 줄임말만 알면 자신감 쑥~ 영어 줄임말의 힘
  4. [새책] 우리가 꿈꾸는 베르사유궁은 어디에… 우선 집부터, 파리의 사회주택
  5. 대전시립미술관 '제2회 대덕에서 과학을 그리다' 수상작품전 아트센터서 전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