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방길지구 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 탄력 받는다!

서산시, 방길지구 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 탄력 받는다!

'21년 신규대상지 선정, 국도비 189억 원(국비 145억, 도비 44억) 확보

  • 승인 2020-10-29 07:07
  • 임붕순 기자임붕순 기자
정비계획도
서산시 방길지구 종합정비계획도


서산시 팔봉면에 위치한 방길지구(방길천)가 '2021년 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 신규 사업 대상지'로 최종 선정됐다.

이로써 시는 방길지구 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에 총사업비 290억 중, 국·도비 189억 원을 확보했다고 29일 밝혔다.

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은 행안부 주관으로 태풍, 홍수, 호우 등 자연재해로 피해가 자주 발생하는 시설물을 정비해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사업으로 이번에 선정된 사업대상은 방길천 일대(팔봉면 금학리 ~ 대황리)의 하천 주변 침수위험지구(면적 207,090㎡)다.

그동안 방길천은 가로림만과 지방하천이 연결돼 있어 만조 시 수위상승 및 역류가 자주 일어나는 상습 침수 지역으로 농경지 등 피해가 끊이지 않았으며, 이에 시는 지난 8월 28일 주변 207,090㎡의 지역을 재해위험개선지구로 지정·고시하고 정비를 준비 중이었다.

이번 사업비 확보로 내년부터 2025년까지 총사업비 290억 원을 투입해 하천정비(4.0km), 해일위험구간 정비(1.9km) 그리고 '재해위험지역 재난대응 조기경보 통합관리시스템'(이하 통합관리시스템) 구축 등을 시행할 계획이다.

한편, 시에 따르면 통합관리시스템은 실시간 상황 모니터링 및 예·경보시스템 구축을 통해 안전을 책임지는 것으로 선제적인 재난대응을 돕게 된다.

김영인 서산시 건설과장은 "방길지구의 종합적인 정비사업을 통해 재해 예방과 영농 편익 증진에 상당히 기여할 것"이라며 "차질없이 사업을 추진해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고 안전한 도시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서산=임붕순 기자 ibs9900@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천신만고…4위로 준PO행
  2. 올겨울 지난해보다 더 춥고 기온변동성 크다
  3. KGC인삼공사배구단, 하동군과 업무협약 체결
  4. 대전사진작가협회 주관 공모전 입상자 내정과 합성사진 수상 논란 일파만파
  5. [속보] 비리의 온상 '사진공모전'… 입상하려면 돈봉투부터?
  1. [대전기록프로젝트] 향수병
  2. [속보]대전서 코로나19 확진자 3명 추가… 누적 460명
  3. "무조건 승격한다" 하나시티즌 'AGAIN 2014' 위해 팬들도 뜨거운 응원 전해
  4. 충청권 최근 내린 비 1973년 이후 최대 1위 일강수량 기록
  5. [나의 노래] 푸른하늘의 '겨울바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