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의회, 지곡 산업단지 절삭유 유출사고 현장 방문

  • 전국
  • 서산시

서산시의회, 지곡 산업단지 절삭유 유출사고 현장 방문

계속되는 공장들의 기름 유출 사고에 주민 불안 가중 지적
조속한 사고수습 및 근본적인 예방대책 수립,실천 강력 촉구

  • 승인 2022-08-13 23:27
  • 수정 2022-08-15 14:54
  • 임붕순 기자임붕순 기자
1
서산시의회, 현대트랜시스 절삭유 유출사고 현장 방문 모습


서산시의회(의장 김맹호)가 8월 11일 서산시 지곡면 오토밸리 산업단지 내 현대트랜시스 공장에서 발생한 절삭유 유출사고 현장을 방문했다.

이번 기름 유출 사고는 8월 9일 오전 8시께 이 공장 폐 절삭유 저장 탱크의 기기 고장으로 탱크가 넘치는 상황에도 펌프가 가동되지 않아 절삭유가 유출됐다.

공장 밖으로 유출된 유류량 1000ℓ로 추정되며 이 중 일부가 우수관로를 통해 인근 하천으로 흘러들어 갔다. 현대트랜시스는 오일펜스 및 흡착포를 이용해 초동조치를 취했으며 또한 흡입차를 동원해 적체된 절삭유를 수거해 관로를 세척하는 작업을 벌였다.

서산시의회 의원들은 11일 사고 현장을 직접 방문해 둘러보며 업체 관계자로부터 사고 원인과 재발방지 대책에 대한 설명을 듣고 질의응답 시간을 마련했다.

김맹호 서산시의회 의장은 "지난해 11월에도 인근 현대위아 서산공장에서 기름 유출 사고가 발생한데 이어 또 지곡 산업단지 내 기름 유출 사고가 발생했다"며 "반복되는 사고에 지역 주민들의 불안이 증폭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가장 중요한 것은 시민의 안전"이라며 "사고수습뿐만 아니라 근본적인 예방대책을 수립,실천할 것을 강력히 요구한다. 서산시의회 의원들도 책임감을 가지고 시와 현대트랜시스에서 재발방지를 위해 어떤 조치를 취하는지 지켜보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서산=임붕순 기자 ibs9900@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마을·가족이 함께하는 학교 밖 교육
  2. 연동중, 학부모·자녀 함께하는 봉사로 의미 더해
  3. [국군의날] 6년만에 계룡대서 기념식…튼튼한 국방 다짐
  4. 대전하나시티즌 추가시간 광주에 동점골 2-2무승부
  5. 이민성 감독, 팬들에게 죄송한 마음 전남전 최선을 다할 것
  1. 이민성 감독, 광주 같읕 팀을 이기지 못하면 희망이 없다
  2. [국군의날] P-3해상초계기부터 K방산 FA-50 등 방위자산 한눈에
  3. 대전 펜싱 전국체전 사전 경기에서 금2개, 동1개로 좋은 출발
  4. 계룡대에서 열린 국군의 날 기념식에 참석한 윤석열 대통령
  5. 제29회 대전광역시장기 생활체육 야구대회 2일 갑천야구장서 개막

헤드라인 뉴스


[현대아울렛 화재참사]압수물 분석 이은 관련인물 조사도 `속도`

[현대아울렛 화재참사]
압수물 분석 이은 관련
인물 조사도 '속도'

8명의 사상자를 낸 대전 현대프리미엄아울렛에 대해 대전경찰이 과실치사 혐의를 두고 관련자 조사에 속도를 내고 있다. 압수수색에서 확보한 방재실 수신기 로그 기록을 바탕으로 방재설비가 제대로 작동했는지 살피고, 화재초기 직원들의 대피와 출입 통제가 적절했는지 살펴볼 예정이다. 29일 대전경찰에 따르면 전날 저녁 이뤄진 압수수색에서 방재실 수신기에 기록된 스프링클러 등의 설비 로그자료를 확보했다. 26일 오전 7시 45분께 화재가 발생했을 때 감지기가 이상을 감지하고 스프링클러를 정상 작동시켜 소화수가 방출되었는지, 그로 인해 소화수를..

대전 국공립 유치원 10곳 중 8곳 통학버스 미운행...확대 필요성 제기
대전 국공립 유치원 10곳 중 8곳 통학버스 미운행...확대 필요성 제기

대전지역 국공립 유치원 10곳 중 8곳에선 통합버스를 운영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공립유치원 정상화 문제가 대두되는 상황 속에서 통학버스 확대 등 서비스 강화 필요성이 제기된다. 9월 29일 국회 교육위원회 민형배 의원이 교육부로부터 제출받은 '2022년 유치원 통학버스 운영 현황'을 살펴보면, 대전의 국공립유치원 105곳 가운데 20곳인 19%만 통학버스를 운영 중이다. 반면 사립유치원은 150곳 중 141곳, 무려 94%에서 통학버스를 운영 중이다. 국공립 유치원의 통학버스 운영률이 사립유치원의 5분 1 수준에 불과한..

"안 그래도 뒤숭숭한데…." 9대 대전시의회 내부갈등 공개표출?
"안 그래도 뒤숭숭한데…." 9대 대전시의회 내부갈등 공개표출?

가뜩이나 비판의 중심에 선 9대 대전시의회가 내부 난맥상을 고스란히 드러냈다. 29일 열린 제267회 정례회 마지막 본회의에서다. 신상 발언에 나선 의원들은 이번 정례회 기간 논란이 됐던 사안들에 대해 가감 없이 쓴소리를 냈다. 먼저 김민숙 의원(비례·민주당)은 자신이 대표 발의한 '대전시 출산 장려·양육 지원에 관한 조례'를 부결시킨 복지환경위원회에 비판을 가했다. 그는 신상 발언에서 조례의 정당성을 다시 한 번 설명하고 복지환경위원회의 부결 과정에 문제가 있었다는 점을 강조했다. 그러자 복지환경위원회 소속인 황경아 의원(비례·국..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제68회 백제문화제 개막…백제로의 시간여행 떠나는 관광객들 제68회 백제문화제 개막…백제로의 시간여행 떠나는 관광객들

  • 계룡대에서 열린 국국의 날 기념식에 참석한 윤석열 대통령 계룡대에서 열린 국국의 날 기념식에 참석한 윤석열 대통령

  • 제40회 금산인삼축제 오늘부터 금산군 일원에서 개최 제40회 금산인삼축제 오늘부터 금산군 일원에서 개최

  • 추모 발길 이어지는 대전 현대아울렛 희생자 합동분향소 추모 발길 이어지는 대전 현대아울렛 희생자 합동분향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