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다문화〕 “마음의 소리로 행복나눔 실천했죠”

〔청양다문화〕 “마음의 소리로 행복나눔 실천했죠”

무지개가족봉사단 참여 후기

  • 승인 2020-07-26 13:55
  • 수정 2020-07-26 14:00
  • 신문게재 2020-07-27 11면
  • 최병환 기자최병환 기자
무지개 가족봉사단 참여 후기(사진)
청양군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이재철)가 지난 5월부터 진행한 '무지개 가족봉사단' 참여한 후기를 정리한다.

이 프로그램은 부모와 자녀가 함께 봉사한다는 것에 마음이 끌려 참여하게 됐다.〈사진〉

매월 1회 아들과 남동생이 동행하여 함께 한다는 것에 의미를 두고, 다른 단원들과도 같은 뜻을 갖고 함께 참여한다는 점에서 더 큰 힘이 된다.

예전부터 시간이 생길 때마다 아이들과 함께 봉사를 다녔다. 봉사활동은 대상자들의 삶의 이야기를 듣고 따뜻한 마음을 주고받는 것에 보람과 매력이 있다.

큰아들 김명진은 "엄마, 동생, 삼촌과 함께 봉사활동을 하면서 내가 돕는 분이 '고맙다' 고 말씀하실 때마다 의무적인 마음보다는 즐거움과 기쁨을 느끼게 된다." 고 말했다.

지난 11일에는 중국어를 알려준 황현정 학생도 함께 봉사활동에 참여해 보람이 있는 시간을 보냈다. 그는 "홀로 사시는 어르신 댁을 방문하여 잠시라도 외롭지 않게 앞으로도 꾸준히 찾아가야겠다는 마음이 들었다"며 봉사의 의미를 다시 생각하게 했다.

앞으로도 무지개 가족봉사단 봉사활동을 통해 손 마사지와 말벗 활동, 환경미화에 참여할 생각이다. 언어와 문화가 달라도 서로를 존중하고 보살피는 선한 마음을 전하며 지역 사회가 더 행복해지기를 바란다.

진항청 명예기자(중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시체육회, 선진형 스포츠클럽 개발.운영
  2. 이동훈미술상 특별상 수상자 송인 작가, 세종과 서울서 개인전
  3. 고암 이응노 작품 대전 지하철역에서 본다
  4. [리허설현장을가다] 마당극패 우금치 망자들의 아픔 어루만질 '적벽대전'
  5. 대전도시공사 손영기, 전국 펜싱선수권 정상
  1. 한화이글스 , 2021 신인 선수 계약 완료
  2. 코로나19에 따른 헬스장 계약분쟁 '소비자 주의보'
  3. 대전 한국화가 모임 '자연과 향기' 제14회 정기전
  4. 전교조 대전지부 "코로나 시국에 대면 연수, 제 정신인가?"
  5. 대전에 사는 외국 학생들 돌봄비 지원 못 받나?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