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추석 연휴 특별교통대책 추진

충주시, 추석 연휴 특별교통대책 추진

- 특별교통 대책 상황실과 교통 불편 신고센터 운영

  • 승인 2020-09-24 11:32
  • 최병수 기자최병수 기자
200925 추석연휴 특별교통대책추진2
충주시는 추석 연휴 기간 귀성·귀경차량의 안전한 운행과 교통편의를 위해 특별교통 대책을 추진키로 했다.

시는 9월 29일부터 10월 4일까지 6일간 특별교통 대책 상황실과 교통 불편 신고센터를 설치 운영한다.

또한 추석 연휴 기간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대중교통 시설의 방역을 철저히 하고, 차량과 여객편의시설의 일제 정비 및 운수 종사원 안전·친절 교육을 통해 무리한 양적 수송보다는 편리하고 안전한 수송을 최우선으로 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코로나19 재확산 상황을 고려해 대중교통 분야 사회적 거리두기(2단계) 방역수칙에 대한 지도를 강화하고, 버스·택시 이용객 중 마스크 착용 및 음식물 섭취 금지 등 방역수칙을 준수하지 않는 승객에 대해서는 승차 거부 조치로 강력하게 대응할 예정이다.

이번 연휴 기간은 코로나19로 인해 감회 운행 중이던 버스를 일부 증회 운행하여 충주~서울 간 고속버스는 총 71회 운행하며, 추가 증회는 수송 수요에 따라 탄력적으로 조정할 계획이다.

한편, 기차는 1일 22회 운행으로 증회 계획은 없으며 창측만 예매가 가능하다.

상습 교통혼잡지역인 충주공용버스터미널 앞은 모범운전자회에서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교통 수신호 안내 및 교통질서 계도 활동을 벌인다.

석미경 교통정책과장은 "추석 연휴 기간 중 코로나19 확산방지와 원활하고 안전한 교통체계 구축을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수칙 준수와 양보 운전에 적극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 충주=최병수 기자 cbsmit@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정규리그 마지막 홈경기! 대전 팬들의 함성과 함께
  2. 대전하나시티즌 A선수 코로나19 양성, K리그2 후속 조치 검토 중
  3. 대전 문화유산단체 "소제동 카페촌화 방조 반성… 관사촌 살리기 동참할 것"
  4. 대전시체육회, 제9차 이사회 개최
  5. 허위직원 인건비 빼돌린 유치원법인 이사장 등 징역형
  1. 2020 대전원로예술인구술채록 성과보고회 28일 개최
  2. [교정의 날] 75회에도 교정공무원 근무환경은 여전… 개선 시급
  3. [날씨]오전에 짙은 안개 오후에 차차 맑아져
  4. 대전하나시티즌 코로나19 초비상, 리그잔여 일정 2주연기
  5. 대전문학관 1950년대 문학소개전 '사막에 꽃은 무성히 피어나고' 기획전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