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인칼럼]이혼전문가는 셰익스피어전문가

[전문인칼럼]이혼전문가는 셰익스피어전문가

한국무역협회 대전세종충남전문무역상담센터 전문위원·김이지 법률사무소 이지 대표변호사

  • 승인 2020-12-27 11:12
  • 신문게재 2020-12-28 18면
  • 박병주 기자박병주 기자
변호사김이지사진
한국무역협회 대전세종충남전문무역상담센터 전문위원·김이지 법률사무소 이지 대표변호사
미국의 기업 경영자들에게는 셰익스피어의 작품이 기본 소양처럼 여겨진다고 한다. 한때 미국 유명한 CEO들이 기업 경영을 어떻게 해야 할지 셰익스피어 주인공들에 빗대어 쓴 책들이 다수 출간되기도 했다.

셰익스피어의 희곡은 인간 본성에 대한 깊은 이해, 그리고 사물을 꿰뚫어 보는 날카로운 표현, 탁월한 묘사가 흘러넘친다. 그런데 기업경영은 사람을 다루는 일이고 사람 마음과 그 감정을 이해하는 것은 리더의 필수 능력이 아니겠는가. 그래서 미국이나 유럽의 경영자들은 셰익스피어를 읽고 스스로 행동과 마음가짐을 정한다는 것이다.

필자는 대전에서 활동하는 법률전문가인 변호사로서 사람들 사이 갈등을 의뢰인 입장에서 해결하는 것이 업이다. 최근 들어 여성 이혼 사건을 중점적으로 다루고 있고, 이혼 사건을 해결할 때에도 셰익스피어 작품들로부터 많은 영감을 얻을 수 있다고 생각한다. 왜냐하면, 이혼이야말로 한 사람의 인생 경영 문제라고 할 수 있기 때문이다.

사람의 마음은 참 복잡하다. 그 복잡함으로 이 세상을 바라보니 같은 현상을 보더라도 각자 다른 해석을 하고, 또 잘못된 판단으로 행동하고 잘못된 결과를 얻게 된다. 여기서 셰익스피어 희곡 베니스의 상인에 나오는 포샤처럼 긍정적 적극적인 사람이라면, 잘못된 판단도 있는 그대로 수용하고 그 위에 새로운 도전을 하고 그 결과 원하는 성과를 낼 것이다. 그러나 대부분 사람들은 셰익스피어에 나오는 많은 인물처럼 온갖 번뇌로 자신이 진짜로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를 본인도 잘 모르고 있다. 그러니 그것을 얻는 일은 더욱 요원할 수밖에….

잭 주펠트라는 유명한 성공 컨설턴트에 의하면, 원하는 것을 달성하는 방법은 이렇다. 여러 가지 원하는 것 중 오로지 하나만을 선택을 하는 것이다. 반드시 달성하고 싶은 목표를 구체적으로 하나만 결정을 한다. 홈페이지 방문자를 늘려서 매출을 올리고 싶다는 것과 같은. 목표가 결정되면 그 분야 전문가 또는 멘토를 찾아 제대로 된 코칭을 받아야 한다는 것이다.

자, 그러면 이혼 문제로 돌아가 보자. 한여름 밤의 꿈은 끝나고 말괄량이 길들이기도 실패하고, 이제 사느냐 죽느냐(사느냐 갈라서느냐) 문제만 남았다. 그러나 결단을 내리지 못하고 햄릿처럼 고민만 계속할 뿐이다. 그리고 오셀로처럼 자신에게 진짜 필요한 정보가 무엇인지 모르고 주변 말에 휘둘려 어리석은 결말을 만들어 버린다. 그리고 1년, 5년, 10년이 지나서 후회한다.

그렇다면 이혼을 할 때 어떻게 해야 가장 잘할 수 있을까? 이혼을 잘하기 위해서도 마찬가지의 과정을 거치면 된다. 사회적 체면이 중요한지, 마음의 평화가 중요한지, 경제적 자유가 중요한지, 자신의 당당함이 중요한지, 아니면 가족이 중요한지. 그중에 하나를 선택한다. 그리고 그것을 가장 잘 해결해줄 전문가를 찾는 것이다.

이혼은 굉장히 사적인 문제라고 생각하기 때문에 스스로 모든 것을 다 해결하려는 사람들이 많다. 이혼하려는 당사자들이 서로 잘 협의가 되어 아무런 문제가 없다면야 관계없다. 그러나 이혼은 가장 가까웠던 두 사람이 완전한 남이 되는 과정이고, 결합해 살아온 시간만큼 분리과정은 처절하고 복잡하고 많은 진통이 있다.

더구나 놀랍게도 여성 중 상당수는 이혼 단계에 와서까지 아직도 무의식중에 상대방을 인생의 중요한 일을 공유하고 의논하는 사람으로 여기는 경향이 있고, 그래서 자기만의 이익을 우선시하기보다 양자에게 좋은 이혼방법이 무엇인지를 알고 싶어 한다. 때로는 그 선택이 자신에게는 10년 뒤 후회만 남겨줄 것이 제 3자의 눈에는 뻔할지언정.

여성 여러분들이 그렇게 그릇된 판단을 하는 리어 왕이 되지 않았으면 한다.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유스팀 고교 최강 왕중왕에 도전한다
  2. 5경기 연속 무승, 고민 깊어진 대전하나시티즌
  3. 대전문화재단, '2021 들썩들썩 인 대전' 펼쳐
  4. 코인노래방 등 무인점포서 현금 훔친 20대 경찰에 덜미
  5. 한화이글스, 실책에 타선침묵 키움전 1-15 패
  1. 오를만큼 올랐나… 세종 아파트 매매·전세가 하락
  2. 대전 유성구, 성북동·방동저수지 개발 밑그림 나왔다
  3. 빈번한 화물차 적재물 낙하사고 '위험천만'
  4. 박완주 "세종의사당법 與 5~6월 국회 중점법안"
  5. 용인시 산단 27곳 늘리고, 7만여 일자리 확충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