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보령해양머드박람회’ 500일 앞으로…표시기 제막식

‘2022 보령해양머드박람회’ 500일 앞으로…표시기 제막식

조직위, 성공개최 기원

  • 승인 2021-03-03 11:02
  • 이봉규 기자이봉규 기자
D-500일 잔여일수 표시기 제막식
해양머드박람회 조직위 전 직원이 500일 잔여일수 표시기 앞에서 성공을 다짐하는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2022 보령해양머드박람회조직위원회(사무총장 문경주)가 ‘2022보령해양머드박람회’붐 조성을 본격 시작한 가운데 3일 성공 개최 기원을 위한 잔여일수 표시기(D-500) 제막식을 가졌다.

이날 대천5동 보령머드조직위 1층 로비에서 진행된 제막식에는 문경주 사무총장 등 31명의 전 직원이 참여해 행사의 성공을 다짐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그동안 조직위는 홍보부와 전시연출부장 등 외부 전문가를 영입하는 1차 조직 구성을 마무리 짓고 관람객 편의를 위한 프로그램 구성과 기반시설 조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또한 성공 개최를 위한 기본계획을 마련한데 이어 전시관별로 차별화된 컨셉을 부각시키는 등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이 자리에서 문 사무총장은 "해양머드박람회의 출범을 널리 알리기 위한 D-500일 행사를 조직위 전 직원이 참석해 간소하게 치렀다"면서 "내년 7월 16일부터 한달동안 개최되는 박람회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한치의 허점도 없이 철저히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2022보령해양머드박람회'는 '해양의 재발견, 머드의 미래가치'란 주제로 25회 보령머드축제와 함께 내년 7월 16일부터 8월 15일까지 한달동안 대천해수욕장 일원에서 열릴 예정이다. 보령=이봉규 기자 nicon3@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이응노의 '문자추상' 학술적 가치 더하다
  2. 대전하나시티즌 전남에 1-1로 비겨, 두 경기 연속 무승부
  3. 이민성 감독, 선수들 투쟁심이 필요하다.
  4. 충남아산FC 소속 선수 코로나 확진, K리그 경기 일부 조정
  5. 이민성, 전남 수비 좋은 팀이지만 허점도 있다
  1. [코로나 19] 대전 5일, 신규 확진자 15명 추가 발생
  2. 대전하나시티즌 홈 2연전 무승부, 골 결정력 부족 드러내
  3. 광주시, 이천.여주시와 'GTX 노선 유치' 연합 작전
  4. 대전 '중촌근린공원 리틀야구장' 9월 완공 예정
  5. 세종서 울려퍼지는 '아...아버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