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노인 고용 중소기업에 고용장려금 지원…1인당 최대 54만 원

보령시, 노인 고용 중소기업에 고용장려금 지원…1인당 최대 54만 원

만60세 이상 노인 신규 고용 중소기업 대상

  • 승인 2021-03-15 10:12
  • 이봉규 기자이봉규 기자
보령시청
보령시청
보령시는 민간기업의 노인취업 분위기 확산 및 양질의 노인일자리 제공을 위해 만 60세 이상 노인을 신규 채용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노인 고용장려금'을 지원한다.

15일 시에 따르면 지원대상은 2021년 1월 1일 이후 만60세 이상 노인을 신규 고용하고 1개월 이상 고용을 유지한 중소기업이다.

지원은 월 임금이 최저임금(시급 8720원) 이상으로 매월 60시간 이상 근무해야 하며 사회보험 가입 등 근로자 요건에 적합해야 가능하다.

단 매월 급여액이 50만 원 미만 또는 최저임금의 1.5배 초과자, 고용·건강·산재보험 미가입자, 동일직장 퇴직 후 2개월 내 재취업자, 공무원연금 등 직역연금 수령자, 사업자 4촌 이내 혈족 등은 지원대상에서 제외된다.

지원방법은 중소기업에서 먼저 임금을 지급 후 보조금을 지원하는 방식으로 진행되며 노인 채용 1인당 최저임금의 최대 30%(54만6740 원)를 지원한다.

신청은 매분기별 1일부터 10일까지이며 예산 소진시 조기마감 될 수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보령시청 사회복지과 또는 시청 홈페이지 고시·공고란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강희준 사회복지과장은 "노인 고용장려금을 계기로 어르신을 위한 안정적이고 다양한 일자리를 지속적으로 마련하여 행복한 노후의 삶이 보장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보령=이봉규 기자 nicon3@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이응노의 '문자추상' 학술적 가치 더하다
  2. 이민성 감독, 선수들 투쟁심이 필요하다.
  3. 대전하나시티즌 전남에 1-1로 비겨, 두 경기 연속 무승부
  4. 충남아산FC 소속 선수 코로나 확진, K리그 경기 일부 조정
  5. 이민성, 전남 수비 좋은 팀이지만 허점도 있다
  1. 대전하나시티즌 홈 2연전 무승부, 골 결정력 부족 드러내
  2. [코로나 19] 대전 5일, 신규 확진자 15명 추가 발생
  3. 세종서 울려퍼지는 '아...아버지....'
  4. 광주시, 이천.여주시와 'GTX 노선 유치' 연합 작전
  5. 대전 '중촌근린공원 리틀야구장' 9월 완공 예정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