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유성서,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은행 직원에 감사장 수여

대전유성서,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은행 직원에 감사장 수여

NH농협은행 대덕테크노금융센터 방문… 신고보상금 지급도

  • 승인 2021-03-19 10:25
  • 수정 2021-05-16 23:37
  • 임효인 기자임효인 기자
대전경찰청 전경(new)

대전경찰이 보이스피싱 피해를 막은 은행원에게 감사장을 수여했다. 금융권의 공조로 지역 내 보이스피싱 피해를 줄이고 있어 지속적인 협조 체계를 구축하기 위함이다.

 

대전 유성경찰서는 지난 18일 NH농협은행 대덕테크노금융센터점을 방문해 전화금융사기 피해를 예방한 은행원에게 감사장을 수여했다고 밝혔다.

해당 은행원은 지난 12일 1400만 원을 인출 하려는 고객의 모습에서 보이스피싱 의심을 직감하고 112에 신고했다. 은행원은 출동 경찰관과 고액 현금인출로 발생한 전화금융사기 사례 등을 언급하며 고객을 적극적으로 설득해 피해를 예방할 수 있었다.

경찰은 이 은행원에게 감사장과 함께 신고보상금을 지급했다.

송인성 유성경찰서장은 "금융기관 직원들이 바쁜 업무 중에도 주의와 관심을 기울여 범죄 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며 "고객이 고액 현금 인출을 요구하는 경우 조금이라도 의심이 든다면 신속히 112신고를 해줄 것"을 당부했다. 임효인 기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대전 홈구장서 6연전 재도약 이룬다
  2. 빈번한 화물차 적재물 낙하사고 '위험천만'
  3. 한화이글스, 사회공헌까지 '레전드' 김태균 52번 영구결번 화답
  4. 대전지역 분양 예정단지 고분양가 논란
  5. 박완주 "세종의사당법 與 5~6월 국회 중점법안"
  1. 대전 도마변동 12구역 현장설명회… 건설사 8곳 참여
  2. 4차 국가철도망계획 반영 노선 놓고 '공방'
  3. [코로나 19] 대전, 17일 밤사이 신규 확진자 4명 추가 발생
  4. '원도심 인구유출'은 이젠 옛말… 대전 유일하게 동구 순유입 반면 순유출 서구가 가장 많아
  5. 3주기 대학기본역량평가 제출 앞 대전권 대학 분주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