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에 '2021 대전십무(大田十舞)' 공연 취소

코로나19에 '2021 대전십무(大田十舞)' 공연 취소

  • 승인 2021-03-31 21:36
  • 수정 2021-03-31 21:43
  • 한세화 기자한세화 기자
대전십무
대전십무 중 '대바라춤' 공연모습
대전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이 빠르게 번지면서 (사)정은혜민족무용단의 '대전십무(大田十舞)' 공연이 전면 취소됐다.

최근 횟집과 감성·유흥주점, 노래방 등을 중심으로 대전 내 확산세가 이어지는 가운데 무용단 내 밀접접촉자가 발생하면서 공연이 결국 무산됐다.

정은혜민족무용단에 따르면 대전시가 주최한 '2021 대전십무' 공연은 오는 4일 대전시립연정국악원 큰마당에서 오전 11시와 오후 4시 두 차례 펼칠 예정이었다.

'대전십무(大田十舞)'는 대전의 10가지 키워드를 주제로 대전의 풍습과 설화, 인물과 환경의 풍광 속에서 얻은 소재로 대전의 뿌리부터 미래까지를 춤 예술로 형상화한 열 개의 작품이다. 공연 홍보 일주일 만에 만석 예약을 기록한 사실이 전해지면서 안타까움을 더한다.

이번 공연의 안무가이자 예술감독인 정은혜 충남대학교 무용학과 교수는 "대전십무 공연을 기다려주신 많은 관객분을 만나 뵙지 못하게 돼 안타깝고 죄송하다"라며 "다시 만날 수 있을 때 더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겠다"라고 말했다.

대전시 관계자는 "무용단원 중 4명이 코로나19 확진자와 밀접접촉자로 확인되면서 부득이 공연을 취소하기로 했다"라며 "감염병 사태 추이를 보면서 향후 공연 일정을 잡을 방침이다"라고 말했다.


한세화 기자 kcjhsh99@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대전 홈구장서 6연전 재도약 이룬다
  2. 빈번한 화물차 적재물 낙하사고 '위험천만'
  3. 한화이글스, 사회공헌까지 '레전드' 김태균 52번 영구결번 화답
  4. 대전지역 분양 예정단지 고분양가 논란
  5. 박완주 "세종의사당법 與 5~6월 국회 중점법안"
  1. 대전 도마변동 12구역 현장설명회… 건설사 8곳 참여
  2. 4차 국가철도망계획 반영 노선 놓고 '공방'
  3. [코로나 19] 대전, 17일 밤사이 신규 확진자 4명 추가 발생
  4. '원도심 인구유출'은 이젠 옛말… 대전 유일하게 동구 순유입 반면 순유출 서구가 가장 많아
  5. 3주기 대학기본역량평가 제출 앞 대전권 대학 분주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