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학교 수업공백 없도록… 긴급 수업지원

코로나19 학교 수업공백 없도록… 긴급 수업지원

세종시교육청 수업지원교사, 장학사, 파견교사 인력풀 구성

  • 승인 2021-04-06 15:30
  • 수정 2021-05-02 00:49
  • 고미선 기자고미선 기자
세종특별자치시교육청 전경 (1)
/세종시교육청 전경

코로나19 감염 확산에 따른 세종 학교의 수업 공백 우려 해소를 위한 수업 지원 폭이 넓어진다.

세종시교육청은 수업지원교사제를 확대해 '긴급 수업 지원'을 운영한다고 6일 밝혔다.

수업지원교사제는 교사의 공가·병가 등 결근 사유로 인한 학교 수업 공백 발생 시에 남·북부학교지원센터에 배치된 수업지원교사를 학교에 배치하는 사업으로 지난 2019년부터 운영되고 있다.

첫 출발은 초등을 대상으로 8명의 교사가 배치되고, 이어 중등까지 확대했다. 수업지원교사 배치로 학생의 수업권을 보장하고 교사의 근무여건을 개선하기 위한 발판으로 삼겠다는 의지였다.


시교육청은 최근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교사의 수업 공백 발생과 강사 채용 고충을 해소하고자 기존의 수업지원교사(24명)뿐 아니라 본청에 근무 중인 2년차 이하 장학사(17명), 파견교사(14명)를 긴급 수업 지원 인력풀로 구성했다.

긴급 수업 지원이 필요한 학교의 경우 남·북부학교지원센터 수업지원교사를 우선으로 지원하고, 수업지원교사 인력이 부족할 경우 장학사와 파견교사가 긴급 지원되는 형식이다.

 

혹시라도 코로나19 감염병이 확산되면 학교 현장의 수업공백을 막겠다는 의지다.

임전수 정책기획과장은 "교육청의 수업지원교사와 장학사, 파견교사 인력자원을 최대한 활용해 수업을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세종=고미선 기자 misunyda@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이응노의 '문자추상' 학술적 가치 더하다
  2. 이민성 감독, 선수들 투쟁심이 필요하다.
  3. 대전하나시티즌 전남에 1-1로 비겨, 두 경기 연속 무승부
  4. 충남아산FC 소속 선수 코로나 확진, K리그 경기 일부 조정
  5. 이민성, 전남 수비 좋은 팀이지만 허점도 있다
  1. 대전하나시티즌 홈 2연전 무승부, 골 결정력 부족 드러내
  2. [코로나 19] 대전 5일, 신규 확진자 15명 추가 발생
  3. 세종서 울려퍼지는 '아...아버지....'
  4. 광주시, 이천.여주시와 'GTX 노선 유치' 연합 작전
  5. 대전 '중촌근린공원 리틀야구장' 9월 완공 예정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