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 ‘스프링 캠핑’ 기획전

홈플러스, ‘스프링 캠핑’ 기획전

오는 21일까지 텐트·체어·쿨러 등 캠핑용품 할인

  • 승인 2021-04-08 15:57
  • 수정 2021-05-04 11:13
  • 한세화 기자한세화 기자
111
홈플러스는 캠핑시즌을 맞아 오는 21일까지 '스프링 캠핑' 기획전을 진행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해외여행이 사실상 불가능해지는 가운데 날씨가 따뜻해지면서 실내보다는 야외에서 여가를 즐기는 캠핑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다양성을 중요시하며, 기존의 방식엣서 벗어나는 움직임이 늘고 있다, 최근에는 유럽과 미국의 선진 문화 캠핑을 받아들이는 캠핑족들도 많다.

 

이에 홈플러스가 캠핑의 계절을 맞아 오는 21일까지 '스프링 캠핑' 기획전을 통해 텐트·체어·쿨러 등 인기 캠핑용품을 선보인다.


본격적인 봄을 맞아 늘어나는 캠핑 수요에 맞춰 관련 용품을 다양하게 선보이고, 소비자들이 캠핑용품을 비교적 쉽고 저렴하게 장만할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했다.

노닐 3단 원터치 텐트(2~3인용·3~4인용)는 각각 7만9000원과 9만9000원에, 포스트 아동용 팝업텐트(호랑이)는 2만9900원, 포스트 캠핑이불(그레이·핑크) 각 1만7900원에 판다. 홈플러스 시그니처 다용도 그라운드 시트·침낭(머미형)은 각 1만9900원에 판매한다.

캠핑 필수품인 테이블과 체어도 할인 판매한다. 노닐 알루미늄 롤테이블90은 5만9900원에, 노닐 베이직 캠핑체어 1만4900원에 판다. 포스트 캠핑 인디언행거 3만2900원, 포스트 캠핑 삼각대는 2만4900원에 내놓는다.

캠핑장에서 신선식품을 안전하게 보관할 수 있는 쿨러도 저렴하다. 홈플러스 시그니처 보냉 가방은 9900원, 락앤락 쿨러백 6종은 각 9900원~3만4900원, 코멕스 아이스쿨러백 3종(15L·22L·32L, 밀리터리 베이지)은 각 2만1900원~3만5900원에, 코멕스 아이스박스 6종(8.5L·10L·20L·23L·30L·40L, 밀리터리 그린)은 각 2만5000원~8만8000원에 판매한다.

캠핑 주방용품도 할인한다. 리빙아트 캠핑 무쇠 프라이팬(25cm)은 1만9900원에, 키친아트 캠핑 그리들팬(33cm) 2만2900원, 포스트 캠핑 다용도 스텐냄비(24cm) 1만4900원, 알프스 멀티 3in1 가스레인지를 7만9000원에 판다.

낭만을 더해줄 캠핑용품도 준비했다. 노닐 원통 우드스토브를 3만6900원에, 노닐 고향참숯(700g·2kg)을 각각 2990원, 6990원에 선보인다. 노닐 참나무 장작(10kg) 9900원, 노닐 801 LED랜턴·마그네틱 LED바형 랜턴은 각각 8990원, 2만1900원에, 포스트 캠핑 롱 BBQ 장갑은 7990원에 판매한다.

이 밖에 안전하고 쾌적한 이동을 도울 차량용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불스원 RainOK 메탈X실리콘 와이퍼 7종을 30% 할인가에 선보이고 불스원 불스원샷 7만(500ml*2, 휘발유·경유)은 4000원 할인판매한다.

SMARTEK 핸디선풍기 2종(ST-HF301, 화이트·블루) 각 9900원, 루메나 미니스탠드선풍기 STAND3(네이비, 화이트, 민트)을 각 2만9900원에 , 옥토넛 스틱 버블·잠수함 버블 머신건은 각 2900원, 9900원에 선보인다.

한편, 캠핑족들을 위한 10가지 필수템을 소개한다. 스노우 아울 초경량 슬리핑 백을 비롯해 엣지 캠프 스토브, 코펠스토브, 캠핑요리 조리도구세트, 캠핑용 경량의자, 모기장 해먹 텐트, LED스텐드, LED랜턴 무드 등, 알루미늄 접이식 캠핑 테이블, 캠핑 식기세트 등이다.

한세화 기자 kcjhsh99@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대전 홈구장서 6연전 재도약 이룬다
  2. 빈번한 화물차 적재물 낙하사고 '위험천만'
  3. 한화이글스, 사회공헌까지 '레전드' 김태균 52번 영구결번 화답
  4. 대전지역 분양 예정단지 고분양가 논란
  5. 박완주 "세종의사당법 與 5~6월 국회 중점법안"
  1. 대전 도마변동 12구역 현장설명회… 건설사 8곳 참여
  2. 4차 국가철도망계획 반영 노선 놓고 '공방'
  3. [코로나 19] 대전, 17일 밤사이 신규 확진자 4명 추가 발생
  4. 3주기 대학기본역량평가 제출 앞 대전권 대학 분주
  5. '원도심 인구유출'은 이젠 옛말… 대전 유일하게 동구 순유입 반면 순유출 서구가 가장 많아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