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충북

충북도, ‘충북경제 4% 실현’ 위해 도민역량 결집

경제전문가 모여 경제성장 가능성과 활성화 방향 공유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8-03-05 11:06 수정 2018-03-05 11:06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충북도는 5일 '충북경제 4% 실현'을 위한 투자유치, 수출, 일자리, 과학기술 분야 경제전문가를 초청해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에는 기업인과 경제기관·단체 임직원, 공무원 등 200여명이 참석해 충북경제 4% 실현의 가능성과 활성화 방향을 공유했다.

이시종 충북지사는 인사말을 통해 "충북경제 4% 실현은 어느 특정부문의 노력으로 이뤄지는 것이 아니고 도민 모두가 역량을 결집해 노력해야 이뤄진다"며 "토론회가 충북경제 4% 실현의 목표를 공유하고 힘을 모으는 소중한 시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각 분야 전문가가 제안하는 전략은 지속적인 충북경제성장과 향후 충북경제 4% 실현에 중요한 대응전략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토론에 앞서 금융·경제 분야 전문가인 정대영 송현경제연구소장은 기조강연을 통해 한국경제의 구조적 문제인 저출산·고령화, 과학기술창업 인재부족, 과잉 가계부채 등에 대해 설명했다.

이어 정책과제로 직업 간 보상격차 해소, 부동산 과도한 특혜축소, 공무원 보수체계 개선, 서민·소상공인·창업기업의 금융지원 개혁 등을 제안했다.

정초시 충북연구원장은 충북경제 4% 실현을 위해 그동안의 적극적 투자유치와 수출증진, 6+3신성장동력산업 육성 등 양적 성장을 토대로 안정적 일자리창출, 중소·영세기업의 경쟁력 강화, 도농 상생발전, 정주여건 개선 등 질적 성장이 조화를 이루는 정책방향을 발표했다.

이어서 열린 토론회는 충북대 이장희 교수를 좌장으로 투자유치, 수출, 일자리, 과학기술분야 경제전문가들이 분야별 발전 전략에 대해 토론을 벌였다.
청주=오상우 기자 oswso@

   이 기사에 댓글달기

포토뉴스

  • “일회용품을 사용하지 않겠습니다” “일회용품을 사용하지 않겠습니다”

  • 16강전 치르는 이상수, 전지희 16강전 치르는 이상수, 전지희

  • 환상의 호흡 보여주는 유은총, 최일 환상의 호흡 보여주는 유은총, 최일

  • 식중독을 막아라 식중독을 막아라

제7회 대전달빛걷기대회
2018 제3회 대전 안전골든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