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서구, 공동주택 민원상담·기술자문단 운영… 만족도 95점

인천시 서구, 공동주택 민원상담·기술자문단 운영… 만족도 95점

아파트 민원, 1,530건 전년대비 45% 증가… 최근 5년간 30% 이상 증가

  • 승인 2020-01-14 17:48
  • 수정 2020-01-14 17:48
  • 주관철 기자주관철 기자
2서구 ‘공동주택 찾아가는 민원상담’ 만족도 95점
'공동주택 찾아가는 민원상담'
인천시 서구(구청장 이재현)가 진행해 온 공동주택 관련 서비스에 대한 주민 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서구는 공동주택 집중관리를 위해 진행해 온 '공동주택 찾아가는 민원상담'과 '공동주택 기술자문단' 운영을 2019년 성과 분석을 바탕으로 올해에는 더욱 향상된 서비스를 펼칠 계획이라고 14일 밝혔다.

앞서 서구는 지난해 11개 단지를 대상으로 주·야간, 휴일에 관계없이 '공동주택 찾아가는 민원상담서비스'를 실시했다.

서구의 경우 주거 형태의 60% 이상을 아파트가 차지하고 있으며 다세대주택 등 빌라까지 포함하면 90% 가량을 공동주택이 차지하고 있어 층간소음, 하자, 운영과 관련한 분쟁 등 단지 내의 다양한 갈등을 해소하기 위한 노력이 시급한 상황이다.

이에 서구는 지난 2015년 이 서비스를 시작해 올해 6년차에 접어들고 있으며, 누적 실적 52회에 참가 세대는 36,250세대, 716명에 이르고 있다. 특히 이용자의 만족도 조사 결과가 95점으로 높게 나타나 서비스를 이용한 주민들의 만족감이 큰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아울러 서구는 지난해 공동주택기술자문단을 구성해 8개 단지를 대상으로 아파트 내 발생하는 민원 중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공사·용역 관련 민원에 대한 자문을 실시했다. 자문단의 활동을 통해 투명하고 공정한 아파트 운영에 기여하고 공동주택 내 불필요한 분쟁요소를 예방함으로써 주민들의 주거만족도를 높이는 데 일조했다는 평이다.

한편 서구의 아파트 관련 민원은 아파트의 증가에 따라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추세다. 지난해 관련 민원은 1530건으로 전년 대비 45% 증가했으며 최근 5년간 연평균 30%이상 증가했다.

또한 허가된 33개 대규모 아파트단지와 이중 공사 중인 25개 단지가 2021년부터 본격적인 입주를 시작하는 점을 감안하면 아파트 관련 민원의 증가는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보여 서구의 아파트 관리에 필요한 행정역량과 그 역할이 더욱 절실해 보인다.

인천=주관철 기자 jkc052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기록프로젝트] 골목길, 그리고 마지막 인사
  2. [주말 사건사고] 대전서 차량 화재·세종선 주택 화재로 여아 2명 사망
  3. [건강]생선 가시 목에 걸렸을 때 '맨밥' 삼키면 위험
  4. 고(故) 최숙현 선수, 대전시청 소속 동료에게도 "같이 고소하자" 요청
  5. 대전하나시티즌, 안산 잡고 리그 2위 재진입
  1. 대전하나시티즌 새로운 해결사 윤승원, FA컵 충분히 좋은 결과 기대한다!
  2. 한남대 회화전공 심유나 학생 "골령골, 전쟁은 과거 아닌 현재"
  3. 공공문화시설 휴관 2주 연장… 소규모 단체 "준비한 공연 잠정 연기"
  4. 코레일 '둘이서 KTX 반값 이벤트'
  5. 대전 을지대학교병원 비정규직 노조 설립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