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 ‘예스민쌀’ 홍콩 첫 수출길 올라

논산 ‘예스민쌀’ 홍콩 첫 수출길 올라

누룽지 등 1200만원 상당 선적…한인홍 20개 매장서 판매
농업인 노고 결실…대표 농산물 수출 확대 발판 기대감도

  • 승인 2020-08-09 07:32
  • 수정 2020-08-09 21:56
  • 신문게재 2020-08-10 14면
  • 장병일 기자장병일 기자
IMG_7522
논산 대표 농산품인 ‘예스민쌀’이 지난 6일 오후 1시 30분 연무농협 미곡종합처리장에서 홍콩수출 선적식 기념행사를 갖고 해외 첫 수출길에 올랐다.

홍콩 첫 수출물량은 4kg 1,150포와 누룽지 등으로 수출가액은 1,200만원 상당으로 홍콩 한인홍 20개 매장에서 판매될 예정이다.

김인 상무의 사회로 진행된 이날 선적식에는 구본선 논산시의회 의장, 서원 논산시의원, 장익희 논산농업기술센터 소장, 시 관계자, 박동주 연무읍장, 최명로 농협중앙회논산시지부장, 김태현 농협공동사업단 대표, 연무농협 이사와 감사, 농업관련 단체장, 임재화 수출업체 대표 등이 참석했다.

IMG_7421
윤여흥 연무농협 조합장
윤여흥 연무농협조합장은 “논산 쌀의 해외 첫 수출시장 개척의 쾌거를 이루기까지 혼신의 노력을 아끼지 않은 농협공동사업단 김태현 대표를 비롯한 관계자들의 노고를 크게 치하하고 농협과의 계약재배를 통해 미질이 우수하고 밥맛이 뛰어난 삼광쌀 생산에 헌신해온 농업인들의 노고가 큰 결실을 맺었다”고 말했다,

이어 홍콩 내 한국 농산물 유통회사인 한인홍(韓印紅) 임재화(林裁華) 대표이사는 “연무 RPC의 제반 시설은 매우 만족스러웠고 삼광벼 품종의 미질 또한 뛰어나 홍콩에서 좋은 반응을 받을 것으로 확신한다”며 “오늘 쌀과 누룽지 수출의 첫걸음이 딸기와 토마토, 수박 등 논산시 대표 농산물의 수출 확대로 이어질 것”이라고 말해 큰 박수를 받았다.

IMG_7569
한편, 이날 연무농협RPC 오경희 장장은 “1994년 준공된 연무농협 미곡종합처리장이 2012년 현대화시설로 완공됐다”며 “농협RPC 대표브랜드 평가 전국 2위(2010년)를 비롯해 전국 10위(2013년), 대한민국 소비자 신뢰 대표브랜드 대상 등을 수상했다”고 소개했다.


논산=장병일 기자 jang39210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안드레 앞세워 안산 상승세 잡는다!
  2. [새책] 몰락의 순간을 노래하며 푸른 순간, 검은 예감
  3. 대전 공연 앞둔 판소리꾼 이자람 씨 "관객 있다는 상상속에서 흥 내 볼 것"
  4. 제24회 대전청소년연극제, 유성여고 '여우골' 대상 수상
  5. 박인혁 결승골,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1승리
  1. 대전경찰, 금지된 서울집회 참여 시 형사처벌 예고
  2. [로또]930회 당첨번호(9월 26일 추첨)
  3. 제20회 대한민국여성미술대전 대상 한국화 김효빈 씨
  4. [NIE교육] 이문고 첫 비대면 온라인 교육 "신문의 깊이 배웠어요"
  5. [날씨] 주말 구름많고 비오는 곳도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