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습권 보장 위해" 세종교육청 2학기 전교생 매일 등교 권고

"학습권 보장 위해" 세종교육청 2학기 전교생 매일 등교 권고

학생 750명 이상 26개교, 의견수렴해 3분의 2이내 유지할 수도
코로나19 교내 발생시 원격수업 돌아갈수도, 쌍방향 수업 확대
개학전 유증상 상태 점검 자가진단 재개… 학교방역 벽 더 높게

  • 승인 2020-08-10 19:00
  • 신문게재 2020-08-11 1면
  • 고미선 기자고미선 기자
브리핑
이승표 세종시교육청 교육정책국장이 10일 시교육청 브리핑실에서 '2020학년도 2학기 교육활동 계획'을 발표했다. /세종교육청 제공
세종지역 학교들이 짧은 여름방학을 마치고 다음 주부터 다시 학생들을 맞는다. 세종시교육청은 2학기 유·초·중·고 모든 학생이 매일 학교에 나가는 '전면등교'를 준비한다.

교육부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2학기에도 등교·원격수업을 병행하며 전체 학생의 3분의 2 이내로 등교를 제한할 것을 '권고'했지만, 세종교육청은 학생들의 학습권 보장과 학생-교사·학생-학생 간 상호작용을 통한 교육의 질 제고를 위해 전면등교가 불가피하다고 판단하고 있다.

이승표 세종교육청 교육정책국장은 10일 브리핑을 통해 이 같은 내용이 담긴 '2020학년도 2학기 교육활동계획'을 발표했다.

이 국장은 "학생과 교사들의 상호작용과 학생과 학생 간 상호작용이 중요한 시기임을 절감했으며, 학부모들의 부담 역시 증가하고 있다"며 "특히 학생의 학력 격차 발생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가능하면 모든 학생이 매일 등교하길 학교에 권고했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병역 당국과 시민들의 노력으로 세종 학교에서는 단 한 명의 확진자 없이 1학기 교육활동을 무사히 마칠 수 있었다"며 "2학기에도 1학기 경험을 바탕으로 정부가 정한 방역의 기본원칙들을 학교가 철저히 지키는 가운데 전면등교를 준비하겠다"고 덧붙였다.

이는 정부의 '사회적 거리 두기 1단계'를 조건으로 한 것으로, 세종교육청은 등교수업 확대·원격수업 시 쌍방향 수업 확대·원격과 등교수업의 연계 강화·기초학력 강화 등에 중점을 두고 교육활동을 추진할 방침이다.

다만, 지역 136개교 중 학생 수 750명 이상인 26곳은 학부모를 포함한 공동체 의견수렴을 통해 60% 이상이 희망할 때 현재처럼 등교 인원을 3분의 2 이내로 유지할 수 있다.

이 국장은 "이 같은 학사운영에 대한 교육청 방침을 지난 7일 관내 학교에 안내했다"며 "학교별 구성원 협의를 통해 2~3일 이후 내부적 상황 집계가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세종교육청은 2학기 상황에 따라 원격과 등교수업이 순환되고, 수업일·시수가 감축되는 점 등을 종합해 교육과정과 수업·평가체계를 새로 짠다.

교육청의 이 같은 방침에 대해 지역 학부모와 교육계는 기대와 불안이 엇갈리고 있다.

코로나19 상황이 양호한 세종은 최대한 학교에서 수업받을 수 있도록 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크다. 세종의 한 학부모는 "원격수업 이후 학력 격차가 더 심해졌다는 분위기다"며 "언제 코로나가 종식될지 모르는 만큼 매일 등교수업이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반면, 여름방학 학원·개인교습 등 학교 밖 생활을 하던 학생들이 등교 후 밀집도가 높아지면서 집단감염이 우려된다는 지적도 나온다. 이에 교육청은 관내 학원·교습소 891곳의 철저한 방역지도와 함께, 개학 전 유증상 상태 점검을 위한 자가진단을 이번 주부터 재개할 계획이다.

만약의 경우, 코로나19 교내 발생 시 학교는 다시 원격수업 형태로 돌아가게 될 상황을 염두에 둬야 한다. 세종교육청은 실시간 쌍방향 수업과 활동형 콘텐츠 활용 등 학생 소통형 수업을 확대하는 한편, 온·오프 혼합 수업과 평가에 대한 가이드라인을 마련해 보급할 예정이다.

이승표 교육정책국장은 "교육청에도 보건교사 2명을 확보해 학교 비상시 긴급 투입하고, 전문업체를 통해 개학 전 특별방역을 실시할 것"이라며 "학교방역 벽을 더 높게, 모든 아이에게 중단없는 학습권 보장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세종=고미선 기자 misunyda@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2021시즌 전력강화 어디까지 왔나?
  2. [나의 노래] 화사의 'Fly me to the moon'
  3. [중도시평] 싱어게인 ‘30호’ 그리고 배재대
  4. [편집국에서] 충청대망론
  5. [우창희의 세상읽기] 국산 1호 ‘코로나19 치료제’ 뜨거운 논쟁
  1. 군위군, 지난해 주요 10대 성과 발표...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이전 유치 확정'
  2. [목요광장] 테스형, 고맙습니다.
  3. [코로나19 사태 1년] 대유행 기로마다 종교발 확산… "기독교 불신 해소해 나가야"
  4. 국민의힘 부산시장 예비후보 이진복, "당내 후보경선 전 세규합" 나서
  5. 한화이글스 선수들, 팬사랑 노래제작 영상공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