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백 사과 ‘천상애’ 첫 출하… '고랭지 사과, 맛으로 승부한다'

태백 사과 ‘천상애’ 첫 출하… '고랭지 사과, 맛으로 승부한다'

  • 승인 2020-09-27 15:32
  • 수정 2020-09-27 15:33
  • 신문게재 2020-09-28 8면
  • 한상안 기자한상안 기자
태백사과 '천상애' (3)
사진제공: 태백시
고랭지 배추 대체작목으로 사과를 집중적으로 육성하고 있는 강원 태백시 농업기술센터가 25일 올해 첫 사과를 출하했다.

이번에 처음 출하한 사과는 중생종(홍로, 아리수) 2000kg이다. 현재 태백시 농업기술센터의 사과 재배면적은 18ha로, 집중하여 육성한 지 4년째 접어들었다.

해발 800m에서 재배되는 태백 사과는 높은 일교차로 인한 아삭한 식감과 높은 당도가 특징이다.

태백의 사과 브랜드 '천상애'는 전량 E·LAND와 계약·납품하며, E·LAND 킴스클럽에서 추석 전 전국 소비자에게 선보이게 된다.

김석윤 태백시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이번 계약을 계기로 태백 사과의 안정적인 고소득 창출을 기대한다"며 "향후 2025년까지 사과 재배면적을 25ha로 확대하고, 고급화를 통한 명품사과 단지로 만들 계획"이라고 밝혔다.

태백=한상안 기자 dhlfyd@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플레이오프 희망 이어갈 수 있을까?
  2. [날씨]아침 기온 낮아 춥겠고 서해안 풍랑주의보
  3. 한화이글스, 선수 6명 웨이버 공시 및 육성 말소 요청
  4. [새책] "우리 아이가 의자가 되었어요" 나무가 사라진 날
  5. [새책] 경주 마니아 황윤 작가와 함께 가는 신라여행… '일상이 고고학, 나 혼자 경주 여행'
  1. [날씨] 주말 어제보다 기온 더 떨어져 '쌀쌀'
  2. 해외직구 불만 여전히 증가... 반품절차와 비용 확인 '꼼꼼히'
  3. [부여간첩사건 25주기] 北 위장 전문 띄우고 7개월 잠복작전…'경찰 이름으로 견디어'
  4. 미국 대선 후보 지지율 추이
  5. 매물은 없는데 가격 상승은 여전… 대전·세종 전세시장 불안정 지속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