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낚싯배 원산안면대교 교각 충돌서 3명 사망

<속보>낚싯배 원산안면대교 교각 충돌서 3명 사망

최모(67)씨 등 3명 사망 1명 의식불명
일출 전 어두운 상태서 안전운항 소홀

  • 승인 2020-10-31 10:54
  • 수정 2020-11-01 08:25
  • 임병안 기자임병안 기자
ㅁㅁ
31일 원산안면대교 낚싯배 충돌사고에서 태안해경에 구조된 일부 승객들이 태안군 영목항 항포구에서 대기중인 119구급차에 탑승하고 있다. (사진=태안해경 제공)
31일 새벽 낚싯배가 충남 원산안면대교 교각에 충돌한 사고에서 탑승객 3명이 사망한 것으로 파악됐다.

이날 오전 5시 41분께 22명이 탑승한 낚시어선이 충남 태안과 보령을 잇는 원산안면대교 교각에 충돌했다.

태안해경은 사고구역에 경비함정 등 구조세력을 급파해 승선객 22명 모두를 구조했으나 이중 최모(67) 씨를 비롯해 3명이 사망한 것으로 조사됐다.

태안해경이 확인한 사망자는 최모(67·남·태안의료원), 정모(62·남·태안의료원), 안모(48·남·보령아산병원) 씨다. 함께 구조된 승선객 최모(41·남) 씨는 현재까지 의식 없이 천안단국대병원 중환자실에서 치료 중이다.

2019101301001109700047171
이날 사고는 선장 A(42)씨가 어선(9.77톤)에 낚시승객 21명을 태우고 오전 5시 10분께 보령 오천항을 출항해 30분 만에 발생했다.

원산안면대교를 떠받치는 교각 시멘트 구조물에 충돌했고, 바다에 빠진 승선객은 없었으나 이미 4명이 의식불명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구조된 승선객들은 인근 태안의료원과 서산의료원으로 이송돼 안정을 취하고, 사고선박은 오천항에 예인을 완료했다.

태안해경은 일출까지 한 시간 이상 남아 어두운 상황에서 낚시에 좋은 위치를 선점하기 위해 선박에 속도를 높이던 중 사고가 발생한 게 아닌지 조사 중이다.
임병안 기자 victorylba@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천신만고…4위로 준PO행
  2. 지옥과 천국을 오간 대전하나시티즌, 준플레이오프 경남과 재대결
  3. 인사적체·홀대 심각… 대전경찰 총경 최다 배출 여부 주목
  4. [NIE 교육] 한빛고 학생들 "신문제작 과정의 정성, 간결한 글쓰기법 배웠어요"
  5. 대전사진작가협회 주관 공모전 입상자 내정과 합성사진 수상 논란 일파만파
  1. [속보]대전서 코로나19 확진자 3명 추가… 누적 460명
  2. "전동킥보드 함께 예방해요" 대전경찰청 교통사고 예방 간담회
  3. KGC인삼공사배구단, 하동군과 업무협약 체결
  4. 올겨울 지난해보다 더 춥고 기온변동성 크다
  5. [포토 &] 같이 갈래?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