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소방서, 비상구 불법행위 신고포상제 적극 홍보

음성소방서, 비상구 불법행위 신고포상제 적극 홍보

  • 승인 2020-09-25 21:24
  • 최병수 기자최병수 기자
관련사진(음성소방서 전경사진)
음성소방서(서장 강택호)는 화재 등 재난 발생 시 생명의 문인 비상구를 폐쇄하고 물건을 쌓아 두는 불법행위를 근절하기 위해 비상구 폐쇄 등 불법행위 신고포상제를 연중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신고포상제는 민간 주도 자율적인 안전관리문화 정착을 도모하고자 추진됐다.

시민의 안전을 저해하는 불법행위를 근절하는 데 중점을 뒀다.

비상구 폐쇄 등 불법행위에는 ▲피난·방화시설 등의 폐쇄(잠금 포함) 및 훼손(변경) ▲피난·방화시설 주위 물건 적치 ▲피난·방화시설 또는 방화구획 변경 및 용도에 장애 유발 등이 있다.

불법 행위는 증빙자료를 첨부해 관할 소방서를 방문하거나 우편, 팩스, 정보통신망 등의 방법으로 신고할 수 있다. 현장 점검을 거쳐 신고 내용이 위법사항으로 확인된 경우 신고자에게는 1회 10만 원, 월간 50만 원, 연간 500만 원 한도로 포상금이 지급된다. 음성=최병수 기자 cbsmit@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와 함께하는 헌혈 캠페인 진행
  2. 대전하나시티즌, 정규리그 마지막 홈경기! 대전 팬들의 함성과 함께
  3. 허위직원 인건비 빼돌린 유치원법인 이사장 등 징역형
  4. 지역서점과 함께하는 2020 대전 책잔치 한마당 팡파르
  5. 대전테미예술창작센터, 8기 입주예술가 공모
  1. 대전 문화유산단체 "소제동 카페촌화 방조 반성… 관사촌 살리가 동참할 것"
  2. 2020 대전원로예술인구술채록 성과보고회 28일 개최
  3. 대전시체육회, 제9차 이사회 개최
  4. [BOX] '정장 입고, 머리도 자유롭게' 입대식과 다른 병역거부자 대체복무 입교식
  5. 대전하나시티즌 A선수 코로나19 양성, K리그2 후속 조치 검토 중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