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머드관련 캐릭터 조형물 설치한다

보령시, 머드관련 캐릭터 조형물 설치한다

주요 관광지와 시군 경계 도로 등에 조성

  • 승인 2020-12-03 09:00
  • 이봉규 기자이봉규 기자
보령시, 조형물 조감도
보령시가 머드관련 캐릭터를 주요관광지와 시군 경계도로 등에 설치한다는 방침이다.
앞으로 보령시를 대표하는 머드관련 캐릭터를 생활 곳곳에서 만나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지난 2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김동일 시장과 관계 공무원, 전문가 등이 참석한 가운데 관광 홍보 조형물 설치 개발 용역보고회를 가졌다.

이번 보고회는 머드축제와 오는 2022년 국제행사로 개최하는 보령해양머드박람회를 앞두고 진행된 가운데 이를 대표할 만한 상징 조형물을 주요 관광지와 시군 경계 도로, 공원 등에 조성해 시의 브랜드 가치를 높이고 세계적인 관광도시로서의 위상을 정립하기 위해 마련됐다.

현재 대천해수욕장 만남의 광장과 흑포삼거리, 인근 내포신도시 등 3개소에 머돌이·머순이 캐릭터를 설치했다.

또한 대천해수욕장 분수광장과 머드박물관, 파레브호텔 앞 만남의 광장에 머드가족과 박람회 대표 캐릭터인 토니(불가사리), 꾸니(주꾸미), 자리(말미잘)를 활용한 포토존을 운영하고 있으나 상대적으로 부족하다는 의견이 많았다.

이에 따라 시는 대천해수욕장에는 대천 바다와 바람의 물결을 활용한 초대형 조형물, 유동 인구가 많은 국도 및 주요 도로변에는 중형 조형물, 도심에는 소형 조형물, 공원에는 캐릭터 공원을 조성해 머드캐릭터가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더욱 친근하게 다가서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조형물은 장소의 배경과 콘셉트에 맞게 머돌이와 머순이, 머티, 머피를 활용해 환영 인사, 머드팩 체험 등을 소재로 설치된다.

이와 함께 시는 국도 21호 시 경계 진입로(홍성, 서천), 국도 36호(청양), 국도 40호(부여), 국도 77호(원산안면대교)를 비롯해 고속도로 나들목 3개소, 철로 3개소, 원형교차로 5개소, 공원 등에도 조형물 설치를 검토키로 했다.

김동일 시장은 "체험 중심의 보령머드축제와 머드 산업화의 미래를 앞당길 보령해양머드박람회를 국민에게 더욱 널리 알리기 위해서는 누구나 일상에서 만나볼 수 있도록 생활 캐릭터로 다가가야 한다"며 "앞으로 머드캐릭터가 재미와 신선함까지 더해 세계적인 대표 캐릭터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보령=이봉규 기자 nicon3@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멀티헝 수비수 이호인 영입
  2. [영상]대전IEM국제학교 확진자 관련 대전시장 브리핑
  3. [영상]대전IEM국제학교 현장조사 해보니 감염자 구분할 필요 없을 정도
  4. [나의 노래] 진미령의 '소녀와 가로등'
  5. 수베로 한화이글스 감독 "훈련 급격한 변화 없이 선수들 이해에 최우선"
  1. 대전시, 지역예술인에 1인당 100만원 기초창작활동비 지급
  2. 남양주시, 6호선연장 노선변경 '지자체 간 갈등 예상'
  3. 대전경찰, 코로나 집단감염 IEM 국제학교 수사
  4. [르포] 카페 이용 첫 주말 카공족 만족… 1시간 이용은 '글쎄'
  5. [금융]'13번째 월급' 연말정산... 꼼꼼히 체크하자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