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의 현충인물 선정패 증정식

9월의 현충인물 선정패 증정식

  • 승인 2019-09-20 15:05
  • 신가람 기자신가람 기자
9월의 현충인물
초인종 의인 '안치범 의사자' 유가족
국립대전현충원(원장 임성현)은 20일 9월의 현충인물로 선정된 '안치범 의사자'의 유가족을 모시고 '이달의 현충인물' 선정패를 전달했다.

이날 행사는 현충탑 참배, 선정패 전달,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임 원장은 안치범 의사자의 현충인물 선정취지를 설명하고 유가족에게 위로와 감사의 뜻을 전했다.

안치범 의사자는 2016년 9월 9일 원룸 건물에 화재가 나자 119에 신고한 후 이웃이 위험에 처할 것으로 판단해 연기가 가득한 건물로 들어가 잠자던 이웃주민들의 생명을 구하고 자신은 유독가스에 질식해 안타깝게 희생됐다.

정부는 살신성인으로 아름다운 의(義)를 실천한 안치범 의사자를 2016년 10월 의사자로 지정했으며, 2017년 3월 국립대전현충원 의사상자묘역에 안장했다. 신가람 기자 shin9692@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이민성 감독, 선수들 투쟁심이 필요하다.
  2. 대전하나시티즌 홈 2연전 무승부, 골 결정력 부족 드러내
  3. 세종서 울려퍼지는 '아...아버지....'
  4. 한화이글스 연장 10회 삼성 끈질긴 승부 끝 '승리'
  5. [코로나 19] 대전 5일, 신규 확진자 15명 추가 발생
  1. 박범계 장관, '대전교도소 이전' 의지 표명
  2. 광주시, 이천.여주시와 'GTX 노선 유치' 연합 작전
  3. 삼성전자, 용인 와이페이 10억 구매
  4. 골프 하프스윙 이렇게 잡아보세요, 박현경의 골프로그(5)
  5. 중기부 이전 대안 '기상청+알파' 약속의 날 다가온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