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의회 '지방의회 청렴도 측정'서 전년보다 3단계 상승한 '2등급'

대전시의회 '지방의회 청렴도 측정'서 전년보다 3단계 상승한 '2등급'

  • 승인 2020-12-17 16:23
  • 수정 2021-05-11 23:08
  • 방원기 기자방원기 기자
대전시의회전경

대전시의회는 국민권익위원회에서 발표한 '2020년 지방의회 청렴도 측정'에서 2등급을 받았다고 17일 밝혔다.

올해 전체 지방의회 종합청렴도는 10점 만점에 6.73점으로 전년(6.23점)보다 0.50점 상승한 반면, 대전시의회는 전년(5.76점)보다 1.40점 늘어 3단계 대폭 상승했다.

전국 17개 광역의회 중 1등급은 나오지 않았으며, 2등급은 대전과 강원 등 6곳, 3등급은 경남·광주 등 7곳, 5등급은 세종·인천 등 2곳이다.

권중순 의장은 "그동안의 성과를 바탕으로 앞으로도 낮은 자세로 시민을 섬기고 투명하고 공정한 의정활동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3단계 대폭 늘어난 것은 시의회에서 그동안 청렴도를 위해 노력한 결과로 이어졌으며, 이후 청렴도를 유지하는 데 기폭제를 마련할 것으로 보인다. 시의회 관계자는 "앞으로도 시의회가 청렴도를 계속 유지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고, 시민들을 위한 의회로 다가설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ㅇ낳겠다"고 강조했다.
방원기 기자 bang@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코인노래방 등 무인점포서 현금 훔친 20대 경찰에 덜미
  2. 한화이글스 대전 홈구장서 6연전 재도약 이룬다
  3. 빈번한 화물차 적재물 낙하사고 '위험천만'
  4. 오를만큼 올랐나… 세종 아파트 매매·전세가 하락
  5. 대전지역 분양 예정단지 고분양가 논란
  1. 박완주 "세종의사당법 與 5~6월 국회 중점법안"
  2. 용인시 산단 27곳 늘리고, 7만여 일자리 확충
  3. 대전 도마변동 12구역 현장설명회… 건설사 8곳 참여
  4. [코로나 19] 대전, 17일 밤사이 신규 확진자 4명 추가 발생
  5. 대전 해모로 더 센트라 5월말 분양...풍부한 인프라 수요자 관심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