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한국문학시대 64호 발간

[문화] 한국문학시대 64호 발간

시, 소설, 동화 등 다양한 회원 신작 소개
송백헌 선생 기리는 추모 특집 '눈길'

  • 승인 2021-03-18 15:15
  • 수정 2021-04-30 17:51
  • 신문게재 2021-03-19 9면
  • 오희룡 기자오희룡 기자
문학시대

봄을 맞아 대전문인총연합회의 '한국문학시대 64호'가 발간됐다.

지난 1990년에 창간된 '한국문학시대'는 한국문학시대문학상을 통해 참신한 신인 작가를 발굴 배출해 온 것은 물론, 지역 문학 이슈를 이끌어 왔다.


이번 호에서는 지난 1월 작고한 고 송백헌 충남대 명예교수의 추모 특집을 기획해 눈길을 끈다.

충북 영동에서 태어나 일생의 대부분을 대전 지역에서 생활한 고 송 교수는 고등학교 교사를 거쳐 대학교수로 재직하면서 수많은 인재를 길렀고 대전지역의 역사와 자연·인문지리 등에 해박한 지식을 바탕으로 많은 저술을 남겼다.

이번 추모특집에는 송백헌 선생의 생애와 업적, 약력을 소개하고 13명의 중견, 원로 문인들이 참여해 고인의 인품과 업적을 기리는 추모 시와 추모사를 실었다

이와 함께 7년간 문학시대에 연재해 온 김현종의 장편소설 '아버지의 나라'도 수록됐다.

한국의 근현대인 1894년 갑오농민혁명부터 1980년 5·18광주민중항쟁까지를 시대적 배경으로 하고 있는 이 소설은 한국전쟁, 국민보도연맹원과 거창양민학살, 4·19와 5·16 등 굵직한 시대적 사건들과 그 안을 살아온 평범한 이들의 삶을 그려내고 있다.

한국문학시대문학상 수상자들의 작품들도 만나볼수 있다.

김현숙 시인의 '풍경' 외 4편의 시와 이호영 시인은 '까치밥' 외 4편의 시를 담았다.
오희룡 기자 huily@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대전 홈구장서 6연전 재도약 이룬다
  2. 빈번한 화물차 적재물 낙하사고 '위험천만'
  3. 한화이글스, 사회공헌까지 '레전드' 김태균 52번 영구결번 화답
  4. 대전지역 분양 예정단지 고분양가 논란
  5. 박완주 "세종의사당법 與 5~6월 국회 중점법안"
  1. 대전 도마변동 12구역 현장설명회… 건설사 8곳 참여
  2. 4차 국가철도망계획 반영 노선 놓고 '공방'
  3. [코로나 19] 대전, 17일 밤사이 신규 확진자 4명 추가 발생
  4. 3주기 대학기본역량평가 제출 앞 대전권 대학 분주
  5. '원도심 인구유출'은 이젠 옛말… 대전 유일하게 동구 순유입 반면 순유출 서구가 가장 많아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