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성백조, 인천 검단신도시 '예미지 퍼스트포레' 품평회

금성백조, 인천 검단신도시 '예미지 퍼스트포레' 품평회

  • 승인 2021-03-26 10:44
  • 수정 2021-04-30 16:07
  • 박병주 기자박병주 기자
인천 검단신도시 예미지 퍼스트포레
인천 검단신도시 예미지 퍼스트포레

 

대전 중견 건설사인 금성백조가 수도권에 진출해 '예미지' 브랜드를 널리 알리고 있다.

 

지역을 벗어나 전국적으로 회사와 브랜드를 알리면서 '친근함'으로 다가가 수 있는 색깔을 입혀나가고 있다.

 

금성백조는 25일 인천 서구 원당동에 조성된 검단신도시 예미지 퍼스트포레 견본 주택에서 임직원 자체 품평회를 했다.


예미지 퍼스트포레는 인천 검단신도시 AB3-2블록에 지하 2층~지상 25층, 10개 동, 전용면적 76~102㎡ 총 1172가구가 들어선다.

남측 선황댕이산이 위치해 시원한 조망을 확보했고, 단지 주변에 있는 경인 아라뱃길 공원, 계양천 등을 통해 쾌적한 자연환경을 누릴 수 있다. 단지 반경 500m 내에는 초·중·고교가 들어설 예정으로 도보 통학이 가능하다. 유치원과 인천영어마을과도 가까워 우수한 교육인프라를 갖췄다.

 

2024년 인천 지하철 1호선 신설역이 개통 예정돼 있어 완공 시 계양역에서 마곡까지 10분대, 서울역까지 30분대, 강남까지 40분대 이동이 가능해진다.

전세대 남향 위주 구성은 물론 4~5Bay 평면 설계로 채광과 통풍을 높였다. 단지 중앙에는 대형 통경축 설계로 바람길을 확보했으며, 세대별로 넓은 알파룸과 대형 드레스룸, 펜트리 설계로 수납공간이 넉넉하다. 특히 84㎡B·102㎡B 타입의 경우 3면 발코니 적용으로 실사용 면적을 극대화한 점도 돋보인다.

 

건설업계 관계자는 "예미지 퍼스트포레는 위치적으로나 지리적으로 모든 면에서 장점이 많다"며 "품평회 또한 보다 나은 아파트를 고객에게 선보이고자 직원들이 사전에 점검에 나선 것 같다. 특히 학군과 역세권에 있는 단지라 청약자들에게 높은 관심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박병주 기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홈 2연전 무승부, 골 결정력 부족 드러내
  2. 세종서 울려퍼지는 '아...아버지....'
  3. 한화이글스 연장 10회 삼성 끈질긴 승부 끝 '승리'
  4. 골프 하프스윙 이렇게 잡아보세요, 박현경의 골프로그(5)
  5. [코로나 19] 대전 5일, 신규 확진자 15명 추가 발생
  1. 박범계 장관, '대전교도소 이전' 의지 표명
  2. 삼성전자, 용인 와이페이 10억 구매
  3. 중기부 이전 대안 '기상청+알파' 약속의 날 다가온다
  4. 국가과학기술연구회 이사장 선임 절차 돌입… 과기계 "속도 내야"
  5. 유성구, 성북동ㆍ방동저수지 개발 이달 중 윤곽 나온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