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세종서 울려퍼지는 '에라토 앙상블'

[문화] 세종서 울려퍼지는 '에라토 앙상블'

5월 4일 세종문화예술회관서 공연
인터파크 티켓에서 예매

  • 승인 2021-04-01 15:03
  • 수정 2021-04-30 15:12
  • 신문게재 2021-04-02 9면
  • 오희룡 기자오희룡 기자
12344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클래식 공연이 무대에 오른다. 

 

대중에게 익숙한 클래식 곡을 바이롤린과 더블베이스를 통해 감상할 수 있다. 

 

세종문화재단은 5월 기획공연으로 가족음악회 '에라토앙상블'을 내달 4일 저녁 7시 30분 세종문화예술회관에서 선보인다.


클래식 음악 마니아뿐만 아니라 전 연령대가 즐길 수 있도록 구성한 이번 '가족음악회'는 한국을 대표하는 비르투오조(Virtuoso·명연주자) 바이올리니스트 양성식이 속한 '에라토앙상블'과 바이올리니스트 조진주, 더블베이시스트 성미경이 협연한다.

공연은 총 1부와 2부로 나눠 진행한다. 


1부 공연에서는 보테시니의 '엘리지 2번', 몬티의 '차르다시'를 더블베이스트 성미경이 협연하고, 비발디의 '사계' 중 '봄', '가을', 피아졸라의 '부에노스 아리레스의 사계' 중 '여름', '겨울'을 바이올리니스트 조진주가 협연한다.

2부에서는 바르토크의 '현을 위한 디베르디멘토'가 이어지며 공연의 대미를 장식할 예정이다.

김종률 대표이사는 "코로나19 상황이 하루 빨리 나아져서 가족음악회로 꾸며지는 이번 공연으로 온 가족이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공연시간은 1시간 30분으로 초등학생 이상이면 누구나 관람할 수 있다.

한편, 세종문화재단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총 객석의 50%인 400석만 운영하고, '동반인 외 거리두기'를 적용해 1인석·2인석으로 나누어 한 칸씩 띄어앉기를 통해 공연을 진행한다. 
오희룡 기자 huily@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LG 상대 2-11 패…선발 킹험 사사구 이은 피홈런
  2. 부처님오신날 앞두고 봉축법요식 “희망과 치유의 연등을 밝힙니다”
  3. 대전하나시티즌 부산 제압하고 리그 선두 탈환 나선다
  4. 대전 현직경찰 성폭행 혐의로 입건… 직무 배제 상태
  5. [NIE 교육] 연무고 학생들 "제가 기자가 된 것 같아요"
  1. 엉뚱한 환자가 코로나19 백신 맞았다
  2. [오늘과 내일] 국민의힘, 국회 세종의사당 결판내자
  3. 건강식품 구전녹용, 가격 인상 전 ‘마지막 찬스’ 이벤트 실시
  4. 광양시-포스코 리튬솔루션, 대규모 투자협약
  5. 대전 동구 성남동 3구역 시공권 경쟁 본격화… 13일 현장설명회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