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초생활비 적다" 공무원 폭행한 40대 구속

"기초생활비 적다" 공무원 폭행한 40대 구속

머리채 잡고, 발로 차는 등
흉기 들고 나타나 협박하기도

  • 승인 2021-04-06 16:37
  • 수정 2021-05-02 10:46
  • 송익준 기자송익준 기자
대전경찰청 전경
대전경찰청 전경.
기초생활수급비가 적다는 이유로 행정복지센터에서 난동을 피운 40대 남성이 구속됐다.

대전서부경찰서는 6일 공무집행 방해 등 혐의로 A(47)씨를 구속해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달 19일 오후 4시 20분께 대전 서구 한 행정복지센터에 술을 마시고 찾아가 직원 머리채를 잡아 넘어뜨리고, 배 부위를 발로 찬 혐의 등을 받고 있다. 앞선 2월 15일엔 같은 생활복지센터에 흉기를 들고 나타나 불을 지르겠다고 협박까지 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 기간 A씨는 기초생활보장 수급자로 식당에서 상습적으로 무전취식을 하거나, PC방에서 업주를 때리고 금품을 갈취하는 등 수차례 범행도 저질렀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기초생활 수급비가 너무 적어서 그랬다"며 혐의를 인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송익준 기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이응노의 '문자추상' 학술적 가치 더하다
  2. 대전하나시티즌 전남에 1-1로 비겨, 두 경기 연속 무승부
  3. 이민성 감독, 선수들 투쟁심이 필요하다.
  4. 충남아산FC 소속 선수 코로나 확진, K리그 경기 일부 조정
  5. 이민성, 전남 수비 좋은 팀이지만 허점도 있다
  1. [코로나 19] 대전 5일, 신규 확진자 15명 추가 발생
  2. 대전하나시티즌 홈 2연전 무승부, 골 결정력 부족 드러내
  3. 광주시, 이천.여주시와 'GTX 노선 유치' 연합 작전
  4. 대전 '중촌근린공원 리틀야구장' 9월 완공 예정
  5. 세종서 울려퍼지는 '아...아버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