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소상공인 코로나19 위기 극복 온·오프라인 포럼' 개최

충남도 '소상공인 코로나19 위기 극복 온·오프라인 포럼' 개최

  • 승인 2021-04-15 17:59
  • 수정 2021-05-04 16:20
  • 신문게재 2021-04-16 8면
  • 방원기 기자방원기 기자
충남도 로고

충남도는 15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소상공인 코로나19 위기 극복 온·오프라인 포럼'을 열고, 도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중계했다.

이번 포럼은 업무 협약, 소상공인 지원 시책 경과 보고, 질의응답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이날 도와 한국기술교육대, 충남경제진흥원, 소상공인연합회는 도내 소상공인의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상호 협력을 다짐했다.

이번 협약으로 각 기관은 소상공인 코로나19 극복 온·오프라인 포럼 개최, 소상공인 경영 개선 교육, 소상공 경제 활성화를 위한 협력사업 등을 함께 추진키로 했다.

또 긴급경영안정자금, 긴급생활안정자금 등 지난해 소상공인 지원 시책의 성과를 공유했다. 소상공·중소기업 금융 지원 확대, 자영업자 고용보험료 지원 확대, 소상공인 온라인 판매 지원 및 구독경제 활성화, 소상공인 종합검진 비용 지원 등 올해 사업 계획을 설명하고 세부 지원사항을 논의했다.

또 참석자들은 소상공인 지원 시책 및 극복 방안과 관련된 질의응답 시간을 줌과 유튜브 댓글을 통해 실시간으로 진행하며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양승조 지사는 "지난 1년 동안 도는 소상공인 사회보험료 지원, 긴급생활안정자금 및 충남형 재난지원금 지급, 더행복충남론 대출 등 서민경제의 근간인 소상공인에 대한 집중적인 지원에 재정 역량을 최대한 동원해 왔다"면서도 "소상공인들이 입은 피해를 만회하기에는 아직도 턱없이 부족하다"고 했다.

그러면서 "코로나19의 경제적 충격에도 방역 조치를 준수하며 영업손실을 감내한 소상공인들의 회복력을 제고시킬 다양한 조치들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행정의 시야에서는 보이지 않는 현장의 어려움을 소상공인과 함께 극복하고 현실적인 방안을 모색해야 한다"며 "체감할 수 있는 정책으로 소상공인을 뒷받침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본격적으로 코로나 사태가 심화되면서 지역에서 음식점 등을 운영하는 이들은 하루빨리 코로나가 종식되기를 희망하고 있다. 내포에서 칼국수 집을 운영하는 한 상인은 "우리처럼 어렵게 장사하는 사람들은 하루하루가 고통의 연속이라고 봐도 무방하고 하루 빨리 감염병이 종식되서 예전처럼 손님들과 웃으면서 음식을 나누고, 판매를 할 수 있는 상황이 왔으면 정말 좋겠다"며 "도에서도 각가지 방법을 통해 지원을 해주곤 있지만 더욱 지원이 절실하고 힘들지만 참아보도록 매일 머릿속에 새겨넣고 있다"고 말했다.

 

또 다른 상인 역시 힘들기는 마찬가지라고 토로한다. 한 상인은 "퇴직 이후 대출까지 받아서 장사를 시작했다가 코로나가 겹치자 월급받는 게 더 좋다는 생각이 들 정도로 너무 힘들어서 아내와 매일 밤 부둥켜서 울기도 했다"며 "이전처럼 사람들과 함께 행복한 상상으로 웃고 떠들고 마스크없이 생활할 수 있는 나날을 정말로 고대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내포=방원기 기자 bang@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24일 ‘먼데이 나이트 풋볼’ 티켓 예매 오픈!
  2. 골린이의 백스윙 탑 잡기! 필수 체크 사항은? 박현경의 골프로그(6) 백스윙-1
  3. 백군기 용인시장 "경강선 노선안 고쳐 적극 추진"
  4. 잠잠하면 또 교회발? 대전 교회 감염으로 34명 확진
  5. 대전 동구 성남동 3구역 현설, 건설사 14곳 참여… 경쟁 '치열'
  1. "靑·국회 세종시로" 與 대선경선 앞 行首 또주목
  2. 대전역세권 도시재생 성매매 집결지 폐쇄 대책은 없다?
  3. 양승조 대선 캠프 누가 올까?… 대전선 이상민 의원 역할 중요해져
  4. 안동~도청 신도시간 도로 국지도 79호선 승격
  5. 대전·충남 국립대 '세종공유대학' 구축 드라이브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