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청 작은 미술관 개관

충남도청 작은 미술관 개관

11월까지 지역 예술인 작품 90점 전시

  • 승인 2021-04-15 14:13
  • 수정 2021-05-02 17:27
  • 신문게재 2021-04-16 8면
  • 김흥수 기자김흥수 기자
작은_미술관_개관_7651
양승조 충남지사가 15일 도청 본관 지하 1층에서 열린 작은 미술관 개관식에 참석, 전시된 작품들을 감상하고 있다. 충남도 제공

충남도는 15일 도청 본관 지하 1층에서 작은 미술관 개관식을 열고, 이달부터 11월까지 6개월간 작품을 전시한다고 밝혔다.

이날 개관식은 양승조 지사와 미술 관련 단체, 작가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도는 도청과 문예회관을 연결하는 통로에 총 90점의 작품을 30점씩 2개월 단위로 전시할 계획이다.

이 자리에서 양 지사는 "도민의 열린 문화공간이자 문화예술인의 아담한 작품 활동 공간인 작은 미술관의 개관을 진심으로 환영한다"면서 "우리 지역 문화예술인들이 마음 놓고 활동할 수 있는 공간을 회복하고, 정당한 대가를 받을 수 있는 새로운 풍토를 조성해 나아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작은 미술관은 도청 내 유휴공간을 소규모 전시장으로 활용해 지역 미술인의 전시 기회를 제공하고 신진작가를 발굴하기 위해 지난 2019년부터 운영해오고 있다. 하지만 지난해부터 코로나19가 전국적으로 유행하면서 그동안 작은 미술관 면적을 활용하지 못하며 운영을 잠정적으로 중단해왔다. 

 

충남도 관계자는 "작년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작은 미술관을 활용하지 못했었다"면서 "이번 개관을 통해 지역 예술인들의 작품을 알리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내포=김흥수 기자 soooo0825@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24일 ‘먼데이 나이트 풋볼’ 티켓 예매 오픈!
  2. 골린이의 백스윙 탑 잡기! 필수 체크 사항은? 박현경의 골프로그(6) 백스윙-1
  3. 백군기 용인시장 "경강선 노선안 고쳐 적극 추진"
  4. 잠잠하면 또 교회발? 대전 교회 감염으로 34명 확진
  5. 대전 동구 성남동 3구역 현설, 건설사 14곳 참여… 경쟁 '치열'
  1. "靑·국회 세종시로" 與 대선경선 앞 行首 또주목
  2. 대전역세권 도시재생 성매매 집결지 폐쇄 대책은 없다?
  3. 양승조 대선 캠프 누가 올까?… 대전선 이상민 의원 역할 중요해져
  4. 안동~도청 신도시간 도로 국지도 79호선 승격
  5. [스승의날 인터뷰] 둔산초 김지원 선생님 "코로나19 잘 버텨준 아이들에게 감사"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