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예산군

예산소방서, 벌쏘임 등 안전사고 주의 당부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8-24 18:28 수정 2019-08-24 18:28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벌집제거


예산소방서(서장 강기원)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벌초 및 성묘객이 늘어남에 따라 벌쏘임 등 안전사고에 주의할 것을 당부했다.

9월은 벌의 활동이 왕성해지고 추석 성묘철 시기와 맞물려 안전사고에 노출되기 쉽다.

지난해 충남도의 경우 생활안전출동 17,592건 중 벌집제거 출동은 9,782건으로 56.1%를 차지하며, 7~9월 전체 생활안전출동 중 벌집제거 출동이 82.1%를 차지한다.

벌 쏘임 예방법으로는 ▲야외 활동 시, 향수나 화장품의 사용은 자제 ▲화려한 색상의 옷을 피하고, 무채색 계열의 옷을 착용 ▲소매가 긴 옷을 착용해노출을 최소화 해야 한다.

벌에 쏘였을 경우에는 얼음찜질을 하여 통증과 가려움을 완화시키고, 흐르는 찬물에 독소를 씻어내는 등의 응급처치를 해야 하며, 알레르기성 반응에 따라 두드러기, 호흡곤란, 신경계 마비 등의 증상이 나타날 수 있으므로 신속히 병원을 방문하여 치료를 받아야 한다.

김부일 화재구조팀장은 "최근 우리군 인접지역에서 72세 A씨가 김매기 작업을 하고 있던 중 벌에 쏘여 의식을 잃고 쓰러지는 사고가 발생하는 사건이 있었다. 벌쏘임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서는 예방법을 숙지하고, 벌집을 발견했을 경우 신속하게 119에 신고해 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예산=신언기 기자 sek51@

포토뉴스

  • 대전시, 공공교통 환경주간 기념식 개최 대전시, 공공교통 환경주간 기념식 개최

  •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의 임명을 철회하라’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의 임명을 철회하라’

  • 김경철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 인사청문회 김경철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 인사청문회

  • 효의 의미 되새기는 세족식 효의 의미 되새기는 세족식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