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스포츠 > 배구

대전 KGC인삼공사, 새외국인 선수 디우푸 합류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8-12 09:11 수정 2019-08-12 10:56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디우프 copy
KGC 인삼공사의 새 외국인 선수 발렌티나 디우프가 10일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마중나온 팬들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KGC인삼공사)
대전 KGC인삼공사(이하 KGC인삼공사) 프로배구단의 새 외국인 선수인 발렌티나 디우프가 10일 입국해 팀에 합류했다.

KGC 인삼공사는 지난 5월 KOVO(한국배구연맹)가 주최한 외국인선수 트라이아웃에서 전체 1순위로 디우프를 지명한바 있다. 디우프는 203cm의 장신을 이용한 타점 높은 공격이 장점이며 이탈리아 국가대표 출신이다. 세계 최고 수준의 리그인 이탈리아 리그와 브라질 리그에서도 활약해 실력도 세계적인 시력을 인정받은 선수다.

입국 당일 KGC인삼공사 배구단의 써포터스들은 구단 측에서 제공한 선수단 버스를 이용해 대전에서 직접 공항까지 마중 나와 환영식을 해주는 남다른 열정을 보였다.

디우프는 이날 입국 직후 가진 인터뷰에서 "많은 팬들이 환영해 주셔서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 팬들이 나에게 바라는 기대와 열망을 잘 알고 있다. 코트에서 좋은 모습으로 반드시 보답 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KGC인삼공사는 지난해 V리그 2라운드에서 알레나의 갑작스런 부상으로 상위권에서 추락해 연패를 거듭하다 결국 최하위를 벗어나지 못했다. 디우프의 영입으로 KGC인삼공사는 새 시즌을 대비한 선수 교체를 마무리 할 예정이다. 팀의 주전 세터였던 이재은이 은퇴했고, 주전 미들브로커 한수지가 팀을 떠났지만 세터 염해선과 이영을 영입해 전력을 보완했다.

한편 디우프는 12일(월)부터 진행되는 KGC인삼공사 스포츠단 4개종목 한마음 워크샵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구단 일정을 소화할 예정이다.
금상진 기자 jodpd@.

포토뉴스

  • 국민의 뜻 반영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 국민의 뜻 반영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

  •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하는 시민단체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하는 시민단체

  • 무궁화로 채워진 대한민국 무궁화로 채워진 대한민국

  • 북한, 강원도서 미상 발사체 2발 발사 북한, 강원도서 미상 발사체 2발 발사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