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부여군

부여소방서, 경보설비 비화재보 개선 대책 추진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8-12 10:57 수정 2019-08-12 10:57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부여소방서(서장 김장석)는 소방시설에 대한 신뢰도 향상, 오인 출동으로 인한 소방력 공백의 최소화를 위한 화재 경보설비 비화재보 개선 대책을 추진하고 있다.

비화재보란, 화재가 아닌데 화재로 인식하여 소방시설이 작동하는 경우를 말한다. 이러한 비화재보는 조리·흡연 등 외부 환경적 요인과 배선의 전자파 장해, 장기간 습기에 노출, 경년변화 등 내부적 요인에 의해 발생되며 특히 습도가 높은 여름철과 난방으로 인한 외부온도차가 심한 겨울철에 빈번하게 발생한다.

부여소방서 관계자에 따르면 1월부터 7월까지 비화재보로 인한 오인출동 건이 총 46건이나 돼 심각한 소방력 낭비를 초래했다.

이에 소방서는 비화재보가 자주 발생되는 시설 22개소를 선정해 소방시설 유지관리 실태조사 점검반을 구성하고 ▲현지조사를 통한 원인 분석 ▲오작동 방지를 위한 관계자 권고사항 안내 및 교육 등 비화재보 개선대책을 실시하여 오작동으로 인한 군민들의 안전 불감증 및 소방력 공백 해소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전했다.

김장석 부여소방서장은 "여러 번 거짓으로 화재경보가 울리면 '늑대와 양치기 소년'의 우화처럼 화재경보기에 대한 믿음을 잃어버려 실제 화재가 발생하여도 적시에 대처·대피하지 않고 있다가 소중한 생명을 잃을 수 있다"며 "이번 개선대책을 추진하여 관내 건축물 소방시설에 대한 안전관리 강화에 만전을 기할 것이며 군민 또한 자제척인 경보설비 점검 등을 실시하여 비화재보 방지에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부여=김기태 기자 kkt0520@

포토뉴스

  • 막바지 무더위 잊는 스케이트 막바지 무더위 잊는 스케이트

  • 와인 시음하는 시민과 관광객들 와인 시음하는 시민과 관광객들

  • 대전국제와인페스티벌 시음장 인기 대전국제와인페스티벌 시음장 인기

  • 국민의 뜻 반영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 국민의 뜻 반영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