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사람들 > 다문화 신문

[대전다문화]중구센터 바리스타 2급과정 진행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9-03 10:07 수정 2019-09-04 15:46 | 신문게재 2019-09-05 11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1567487929491-0
1567487929491-2
대전 중구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유덕순)는 3일부터 두달 간 바리스타 2급 과정을 진행한다.

한국다문화연구원의 후원으로 결혼이주여성의 안정적인 생활적응 및 경제적 자립을 도모하기 위해 진행된다. 이 프로그램을 통해 취 · 창업에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지원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중구다문화가족지원센터를 이용하는 대상자 중 한국어능력이 뛰어나고, 구직에 대한 욕구가 있는 결혼이주여성 10명이 참여한다.

이 프로그램에 참여한 만오링(33·중구)씨는 "오래전부터 전문성을 가지고 일하는것에 대한 고민이 있었다"라고 하며 "바리스타자격증을 꼭 취득해 한국에서 전문인력으로 열심히 일하고 싶다."고 말했다.

왕링(중국) · 팽기정 명예기자

포토뉴스

  • 고향의 정 품고 일상으로 고향의 정 품고 일상으로

  • 막바지 귀경차량에 고속도로 정체 막바지 귀경차량에 고속도로 정체

  • 추석 연휴 끝, ‘집으로’ 추석 연휴 끝, ‘집으로’

  • 귀경객 붐비는 대전역 귀경객 붐비는 대전역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