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사회/교육 > 날씨

[날씨]대전·충청 저녁부터 비... 9일까지 계속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9-08 09:16 수정 2019-09-08 09:16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레이더 영상 (8일 오전 8시)
대전과 세종, 충남, 충북 등 레이더 영상 (8일 오전 8시). 기상청 제공
제13호 태풍 '링링'이 한반도를 벗어난 8일, 대전과 세종, 충남지역은 대체로 흐린 가운데, 충남 남부(부여, 서천 등)에 빗방울이 떨어질 것으로 예보했다.

8일 대전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정오까지 제주도 남쪽 해상에서 북상하는 저기압의 전면에서 형성된 약한 비 구름대가 시간당 20km로 동북동진하면서 대전과 세종, 충남에는 오후 6시 이후부터 약한 비 또는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9일까지 예상 강수량은 20~60mm이며, 많은 곳 80mm 이상도 내릴 전망이다.

레이더 영상(06시 30분
전국 레이더 영상(06시 30분). 기상청 제공
전국적으로는 이날 정오까지 중부지방에 약하게 비가 오거나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남쪽 해상과 제주도 남쪽 해상의 발달한 구름대는 시속 35km 속도로 북상해 제주도와 경남 해안에 내리는 비는 차차 남부지방으로 확대되겠고, 오후 6시부터는 충청도까지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오늘과 내일 제주도와 남부지방에는 돌풍과 함께 천둥, 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고, 제주도에는 오후(12~18시)에 호우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다.

윤희진 기자

포토뉴스

  • 대전시, 공공교통 환경주간 기념식 개최 대전시, 공공교통 환경주간 기념식 개최

  •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의 임명을 철회하라’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의 임명을 철회하라’

  • 김경철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 인사청문회 김경철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 인사청문회

  • 효의 의미 되새기는 세족식 효의 의미 되새기는 세족식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