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문화 > 건강/의료

365mc, 지방흡입 특화 인공지능 식사일기 개발

카카오엔터프라이즈와 업무협약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19-12-23 09:29 수정 2019-12-23 09:29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365mc-카카오엔터프라이즈협약식
365mc네트웍스 김남철 대표이사(왼쪽)와 카카오엔터프라이즈 최진민 부사장이 지난 17일 지방흡입 특화 인공지능 식사일기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사진제공=365m>
비만클리닉·지방흡입 특화 의료기관 365mc는 카카오엔터프라이즈(대표 백상엽)와 지방흡입 특화 인공지능 식사일기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양사는 ▲대화형 지방흡입 특화 인공지능 식사일기 ▲병원 접수, 수납, 스마트 결제 ▲식사일기 데이터 분석 등 카카오톡과 결합한 스마트 병원 프로세스 개발에 협력할 방침이다.

'지방흡입 특화 인공지능 식사일기'는 카카오톡 대화창에 단어를 입력하면, 인공지능이 최적의 식단을 구성하고 올바른 생활습관을 형성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서비스이며 내년 3월 출시 예정이다. 이용자들은 간단한 단어 입력만으로 하루 식사 칼로리를 계산하고, 부족한 영양소를 체크해 개선사항까지 제안받을 수 있어 편리한 건강관리가 가능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365mc는 설명했다.

365mc는 국내 최대규모 비만클리닉으로 국내 최초 지방흡입 특화병원 설립을 시작으로 부산과 대전에 병원급 지점 확장을 이어가고 있다.

365mc네트웍스 김남철 대표이사는 이번 프로젝트에 대해 "헬스케어는 현대인의 가장 큰 이슈 중 하나이며 식단은 건강관리의 기초라고 생각한다"며 "비만 하나만 연구, 치료해 온 365mc의 의료기술과 카카오엔터프라이즈가 만나 큰 시너지를 낼 것이라 기대한다"고 밝혔다. 박전규 기자 jkpark@

포토뉴스

  • 추위를 동반한 함박눈…‘내일도 추워요’ 추위를 동반한 함박눈…‘내일도 추워요’

  • 대전시, 오늘부터 움직이는 관광안내소 운영 대전시, 오늘부터 움직이는 관광안내소 운영

  • 입국 앞둔 중국인 유학생 임시 수용시설 방역 입국 앞둔 중국인 유학생 임시 수용시설 방역

  • 눈 내린 봉수산 오르는 등산객들 눈 내린 봉수산 오르는 등산객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