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사람들 > 뉴스

맞춤형 나눔 공모사업으로 대전시 곳곳의 복지사각지대 지원

대전복지재단
2020년 맞춤형 나눔 공모사업 시작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2-25 14:23 수정 2020-02-25 14:23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유미1
유미 대표
“맞춤형 나눔 공모사업으로 대전시 곳곳의 복지사각지대를 지원합니다.”

대전복지재단(대표이사 유미)은 코로나19 확진자가 대전에서도 발생함에 따라 감염 차단과 확산 방지를 위해 25일부터 27일까지 계획되었던 '2020년 맞춤형 나눔공모사업' 설명회를 취소하고, 공모사업은 당초 일정에 맞게 추진한다고 밝혔다.

2020년 맞춤형 나눔 공모사업은 5개 자치구 복지만두레협의회와 68개 동 복지만두레가 대상으로, 오는 27일부터 3월 11일까지 14일간 진행된다.

설명회가 취소된 만큼 복지만두레 홈페이지와 자치구를 통해 공모사업 자료집을 배부해 공모계획서를 작성하는데 어려움이 없도록 지원해갈 계획이다.

이번 공모사업은 크게 2가지로 구분해 추진된다.

첫 번째는 '자치구 복지만두레협의회' 대상의 공모사업으로 조직역량강화 프로그램(1유형)과 자치구 특성을 살린 특화사업을 진행할 수 있는 조직네트워크 강화 프로그램(2유형)으로 구분해 추진된다.

두 번째는 동 복지만두레 대상 '동 중심 맞춤형 나눔 공모사업'으로 3가지 유형(1유형_맞춤형 나눔 강화, 2유형_복지네트워크 강화, 3유형_동네 복지공동체 강화)으로 구분해 동 특성에 맞는 복지만두레 특화사업을 계획해 공모에 참여하게 된다.

유미 대전복지재단 대표이사는 "2020년 맞춤형 나눔 공모사업은 다양한 유형 중 한가지 유형에만 집중화 되는 현상을 해소하고, 복지정책과 환경 변화에 발맞춰 복지만두레와 민간복지기관, 타 자생단체가 협력해 지역사회 사각지대를 직접적으로 지원해 가는 마을복지공동체 사업으로 자리매김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성일 기자 hansung007@

포토뉴스

  • 출근길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출근길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 ‘무럭무럭 자라라’ ‘무럭무럭 자라라’

  • 총선 승리 포즈 취하는 미래통합당 갑천벨트 후보자들 총선 승리 포즈 취하는 미래통합당 갑천벨트 후보자들

  • 총선 승리 다짐하는 더불어민주당 대전 출마 후보자들 총선 승리 다짐하는 더불어민주당 대전 출마 후보자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