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 보호자 없는 병원 무료 간병 서비스 호응

서천, 보호자 없는 병원 무료 간병 서비스 호응

  • 승인 2020-11-28 11:32
  • 나재호 기자나재호 기자
서천, 보호자 없는 병원 무료 간병서비스 호응


서천군이 저소득층 환자와 보호자의 사회.경제적 간병 부담 해소를 위해 충남도와 함께 추진하는 보호자 없는 병원사업이 호응을 얻고 있다.

이 사업은 충남도가 지정한 서천군 서해병원과 서천군립노인전문병원에 입원하고 지원 자격에 부합한 군민에게 간병비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지원 대상은 의료급여수급권자, 차상위 본인부담 경감대상자, 건강보험료 납부금액이 하위 20% 이하인 자, 긴급지원대상자, 행려환자 등이다.

대상자로 선정되면 복약 및 식사보조, 위생 및 안전관리, 운동 및 활동보조 등 24시간 다인 간병 서비스를 지원받을 수 있다.

급성기병원은 1인당 연간 30일까지 요양병원은 1인당 연간 45일까지 서비스를 지원하며 입원 당시의 질환으로 회복이 지연되거나 재입원 할 경우 의사 소견서를 첨부하면 최대 15일까지 연장할 수 있다.

노박래 군수는 "보다 많은 환자가 부담없이 만족스럽고 수준 높은 간병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사업 홍보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천군은 올초부터 10월말 현재까지 183명의 환자에게 총 4563일의 간병서비스 제공을 통해 2억1000만원을 지원했다.서천=나재호 기자 nakija2002@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시체육회 이승찬 1년] "스포츠복지·클럽 선진도시 발돋움"
  2. [포토 &] 하늘에서 호빵이 내려와
  3. 법정법인화 전환부터 체육진흥 연구용까지…민선 대전체육회 '분주'
  4. 한화이글스 코로나19 뚫고 외국인 선수 입국완료
  5. [날씨] 충남 출근길 눈 조심하세요
  1. [영상]지옥훈련의 시작! 어서와 거제는 처음이지? 대전하나시티즌의 거제 전지훈련
  2. '남성은 숙직, 여성은 재택' 대전 여성 재택숙직제 '갑론을박'
  3. 세종시 공동주택 분양비율 놓고 '시끌'
  4. 대전·세종 아파트값 상승 꾸준… 언제까지 지속되나
  5. 포항시, 포항사랑상품권 10% 특별할인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