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 걷어붙인 대전시청·대청병원…헌혈버스에서 단체 헌혈운동

팔 걷어붙인 대전시청·대청병원…헌혈버스에서 단체 헌혈운동

  • 승인 2021-01-08 17:43
  • 임병안 기자임병안 기자
3. 대전시청_대청병원 헌혈행사
8일 대전 서구 대청병원 직원들이 대한적십자사 헌혈버스에서 생명나눔 헌혈운동을 실시하고 있다.
대한적십자사 대전세종충남혈액원(원장 손일수)은 8일 대전시청과 대청병원에서 생명나눔 헌혈운동을 진행했다.

대전시는 최근 코로나19 영향으로 단체헌혈이 취소돼 혈액수급에 어려움을 겪는 다는 소식을 접하고 시청 직원들을 중심으로 헌혈에 참여키로 하면서 이날 헌혈버스를 신청했다.

또 허태정 대전시장은 지난 5일 헌혈의집 대전둔산센터에 방문해 자신의 팔을 걷어붙이고 헌혈을 실천했다.

헌혈과 수혈의 중요성을 가장 가까이 느끼고 있는 의료기관에서도 헌혈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고 있다.

서구에 위치한 대청병원(병원장 정소윤)도 8일 오후 직원들이 헌혈봉사를 실천했다.

대청병원은 2018년 이후 다시 헌혈에 동참하며 수혈이 필요한 아픈 환자를 위해 직원과 의료진들이 직접 생명나눔을 선보였다.

손일수 적십자 혈액원장은 "공공기관과 의료기관 위주의 단체 헌혈로 중장년층의 헌혈 참여 활성화뿐 아니라, 지역민들에게 헌혈의 중요성을 적극적으로 홍보하여 안정적인 혈액 수급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임병안 기자 victorylba@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FA 이소영 영입 KGC인삼공사 배구단, 새 외국인 선수 누구?
  2. 대전하나시티즌 이랜드에 2-1승, 리그 4연승
  3. 이민성, 선수들 경기에 임하는 자세가 좋았다
  4. 한화이글스 타선 침체 속 투수진 '고전분투'
  5. 리그 단독 1위 시티즌, 성적+흥행 두마리 토끼 잡았다
  1. 이민성 감독, 이랜드전 전반에 모든 것을 쏟아 붓겠다
  2. 새총리 후보자에 김부겸…충청권 반색
  3. [한성일이 만난 사람]정효선 (주)삼이씨앤지(삼일 리드텍) 대표이사 회장
  4. [오늘과 내일] 나는 잘하고 있습니다
  5. 정부세종청사, 나라꽃동산에 교육체험용 10대 유실수 식재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