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전세가 유지… 세종은 축소

대전 전세가 유지… 세종은 축소

  • 승인 2021-02-21 12:10
  • 김성현 기자김성현 기자
캡처
대전지역 전세가 상승세가 유지되고 있다. 반면 세종은 급등 피로감으로 상승 폭이 축소됐다.

한국부동산원(원장 김학규)이 2021년 2월 3주(2.15일 기준) 전국 주간 아파트가격 동향을 조사한 결과, 전세 가격은 0.19% 상승했다.

전국 주간 아파트 전세가격은 지난주 대비 상승폭 축소됐다. 수도권(0.22%→0.18%), 서울(0.10%→0.08%), 지방(0.21%→0.20%) 모두 상승 폭이 축소됐다. (5대 광역시(0.24%→0.26%), 8개도(0.17%→0.14%), 세종(0.79%→0.48%))

시도별로는 세종(0.48%), 대전(0.34%), 울산(0.34%), 대구(0.33%), 인천(0.24%), 부산(0.24%), 경기(0.23%), 강원(0.20%), 충남(0.20%), 경북(0.20%), 제주(0.19%) 등은 상승했다.

대전의 경우 동구(0.43%)는 판암·용전동 중저가 구축 대단지 위주로, 중구(0.38%)는 주거환경 양호한 문화·태평·대흥동 주요 단지 위주로, 유성구(0.34%)는 학군수요 있는 상대·장대동 위주로, 서구(0.31%)는 주거환경 양호한 탄방·도안동 위주로 상승했다.

세종(+0.79% → +0.48%)은 급등 피로감 및 매물 누적(2-4생활권 주상복합단지)으로 상승 폭이 축소된 가운데, 행복도시 내 고운·소담동 및 조치원읍 위주로 상승했다.
김성현 기자 larczard@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흥영화사 소제스튜디오 ‘일년만’, “대전시민 참여공간 만들어요”
  2. [포토 &] 옴마야, 꽃이 피었네
  3. 3천명 찾은 대전월드컵경기장 이색 응원문화 꿈틀…몸짓·박수로 표출
  4. [영상] 이글스TV 뒤집어 놓은 샤론박 '박지영' 아나운서의 야구 중계 후기
  5. 이민성 감독, 연패로 이어가지 않도록 준비할 것
  1. 이응노미술관, 노인층 위한 '행복한 기억, 마음속 풍경산책'
  2. '무실점에 14득점' 달라진 한화이글스, 연습경기 쾌조
  3. [영상]꿈돌이, BJ핀아, 치어리더도 함께한 대전하나시티즌 홈 개막전
  4. 오주영 대한세팍타크로협회장, 아시아연맹 부회장 선출
  5. 대전하나시티즌 홈개막전 부산에 1-2패

실시간 주요뉴스